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日 이시하라, “일본은 미국의 첩” 발언 논란
입력 2012.11.22 (21:25) 국제
외국인 혐오 발언으로 유명한 일본의 극우 정치가 이시하라 신타로가 이번에는 "일본은 미국의 첩"이라는 발언으로 논란을 빚었습니다.

일본 언론에 따르면 이시하라 일본유신회 대표는 어제 요코하마시에서 열린 한 모임에서 중국에 멸시당하고, 미국의 첩 노릇을 하며 아양을 떨어온 일본을 좀 더 아름답고 강한 나라로 되돌려놓기 전에는 죽어도 눈을 감을 수가 없다고 말했습니다.

이시하라 대표는 1989년 'NO라고 말할 수 있는 일본'이라는 책을 펴내 미국을 비판하는 등 전후 미-일 관계와 관련해 미국의 패권주의적인 태도를 비판해왔습니다.
  • 日 이시하라, “일본은 미국의 첩” 발언 논란
    • 입력 2012-11-22 21:25:24
    국제
외국인 혐오 발언으로 유명한 일본의 극우 정치가 이시하라 신타로가 이번에는 "일본은 미국의 첩"이라는 발언으로 논란을 빚었습니다.

일본 언론에 따르면 이시하라 일본유신회 대표는 어제 요코하마시에서 열린 한 모임에서 중국에 멸시당하고, 미국의 첩 노릇을 하며 아양을 떨어온 일본을 좀 더 아름답고 강한 나라로 되돌려놓기 전에는 죽어도 눈을 감을 수가 없다고 말했습니다.

이시하라 대표는 1989년 'NO라고 말할 수 있는 일본'이라는 책을 펴내 미국을 비판하는 등 전후 미-일 관계와 관련해 미국의 패권주의적인 태도를 비판해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