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10월 주택건설 인허가 큰 폭 감소
입력 2012.11.25 (11:49) 경제
지난달 주택건설 인허가와 착공, 분양 등 주택 관련 실적이 일제히 큰 폭으로 감소했습니다.

국토해양부는 지난달 주택건설 인허가 실적이 3만 6천 9백여 가구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8.5% 줄었다고 밝혔습니다.

인천과 경기도의 실적 부진으로 수도권이 지난해보다 44% 줄었고 지방도 33.0% 감소했습니다.

유형별로는 아파트가 2만 2천 6백여 가구로 46% 줄어 아파트 외 주택보다 감소폭이 컸습니다.

지난달 분양을 시작한 새 아파트는 2만 8천여 가구로 지난해보다 40% 하락했습니다.

지난달 착공 물량도 4만 7백여 가구로 지난해보다 30% 감소했고 준공실적도 28% 줄었습니다.
  • 10월 주택건설 인허가 큰 폭 감소
    • 입력 2012-11-25 11:49:35
    경제
지난달 주택건설 인허가와 착공, 분양 등 주택 관련 실적이 일제히 큰 폭으로 감소했습니다.

국토해양부는 지난달 주택건설 인허가 실적이 3만 6천 9백여 가구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8.5% 줄었다고 밝혔습니다.

인천과 경기도의 실적 부진으로 수도권이 지난해보다 44% 줄었고 지방도 33.0% 감소했습니다.

유형별로는 아파트가 2만 2천 6백여 가구로 46% 줄어 아파트 외 주택보다 감소폭이 컸습니다.

지난달 분양을 시작한 새 아파트는 2만 8천여 가구로 지난해보다 40% 하락했습니다.

지난달 착공 물량도 4만 7백여 가구로 지난해보다 30% 감소했고 준공실적도 28% 줄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