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번엔 고객 사망…월마트 악재 잇따라
입력 2012.11.27 (06:15) 수정 2012.11.27 (16:30) 국제
세계 최대의 유통업체인 월마트가 잇단 악재로 궁지에 몰리고 있습니다.

최대의 쇼핑 시즌인 '블랙 프라이데이'를 앞두고 직원들이 처우 개선을 요구하는 대대적인 시위를 벌인 가운데 매장에서는 한 남성이 경비원들에게 목 졸려 숨지는 사건이 벌어졌습니다.

애틀랜타저널과 WSB 방송은 현지시각으로 26일 새벽 1시 30분쯤 애틀랜타 동부 라이토니아에 있는 월마트 매장에서 직원 3명이 DVD 플레이어를 들고 매장문을 나선 한 남성을 절도범으로 여기고 거친 몸싸움을 벌였고, 신고를 받은 경찰이 도착했을 때 이미 이 남성은 의식을 잃은 상태였으며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곧 사망했다고 보도했습니다.

경찰은 직원 중 한 명이 피해자의 목을 졸랐다며 정확한 사인을 밝혀내기 위해 부검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 이번엔 고객 사망…월마트 악재 잇따라
    • 입력 2012-11-27 06:15:00
    • 수정2012-11-27 16:30:26
    국제
세계 최대의 유통업체인 월마트가 잇단 악재로 궁지에 몰리고 있습니다.

최대의 쇼핑 시즌인 '블랙 프라이데이'를 앞두고 직원들이 처우 개선을 요구하는 대대적인 시위를 벌인 가운데 매장에서는 한 남성이 경비원들에게 목 졸려 숨지는 사건이 벌어졌습니다.

애틀랜타저널과 WSB 방송은 현지시각으로 26일 새벽 1시 30분쯤 애틀랜타 동부 라이토니아에 있는 월마트 매장에서 직원 3명이 DVD 플레이어를 들고 매장문을 나선 한 남성을 절도범으로 여기고 거친 몸싸움을 벌였고, 신고를 받은 경찰이 도착했을 때 이미 이 남성은 의식을 잃은 상태였으며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곧 사망했다고 보도했습니다.

경찰은 직원 중 한 명이 피해자의 목을 졸랐다며 정확한 사인을 밝혀내기 위해 부검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