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채림, 중국 드라마 ‘이씨가문’ 주인공 발탁
입력 2012.11.27 (10:00) 연합뉴스
탤런트 채림(33)이 내년 중국 CCTV에서 방송되는 드라마 '이씨가문(원제: 李家大院)'의 여주인공으로 발탁됐다고 소속사 싸이더스HQ가 27일 밝혔다.



소속사는 "선(善)을 최고로 여기고 살아가는 이씨가문에 얽힌 미담을 바탕으로 중서(中西)문화의 융합과 희로애락을 그린 작품"이라며 "채림은 극중 아름답고 지혜로운 여주인공 이씨부인 역을 연기한다"고 전했다.



이씨부인은 젊은 나이에 남편을 잃었지만 탁월한 사업수완과 특유의 총명함으로 가문을 이끌어나가는 인물이다.



특히 이씨가문을 항상 위험에 빠뜨리는 미씨가문에 맞서 온갖 역경을 이겨낸다.



채림은 "오랜만의 중국 나들이라 조금 떨리기도 하지만 기분 좋은 긴장감으로 받아들여서 멋진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채림은 곧 중국으로 출국해 촬영에 돌입한다.
  • 채림, 중국 드라마 ‘이씨가문’ 주인공 발탁
    • 입력 2012-11-27 10:00:26
    연합뉴스
탤런트 채림(33)이 내년 중국 CCTV에서 방송되는 드라마 '이씨가문(원제: 李家大院)'의 여주인공으로 발탁됐다고 소속사 싸이더스HQ가 27일 밝혔다.



소속사는 "선(善)을 최고로 여기고 살아가는 이씨가문에 얽힌 미담을 바탕으로 중서(中西)문화의 융합과 희로애락을 그린 작품"이라며 "채림은 극중 아름답고 지혜로운 여주인공 이씨부인 역을 연기한다"고 전했다.



이씨부인은 젊은 나이에 남편을 잃었지만 탁월한 사업수완과 특유의 총명함으로 가문을 이끌어나가는 인물이다.



특히 이씨가문을 항상 위험에 빠뜨리는 미씨가문에 맞서 온갖 역경을 이겨낸다.



채림은 "오랜만의 중국 나들이라 조금 떨리기도 하지만 기분 좋은 긴장감으로 받아들여서 멋진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채림은 곧 중국으로 출국해 촬영에 돌입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