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피치, 아르헨티나 신용등급 강등…‘디폴트’ 경고
입력 2012.11.28 (11:54) 국제
국제 신용평가사 피치는 국가 부채 문제로 미국 법원에서 소송 중인 아르헨티나의 신용등급을 강등하고 채무불이행 가능성이 있다고 언급했습니다.

피치는 아르헨티나의 장기 등급을 `B'에서 `CC'로 다섯 단계 내렸고, 단기 등급을 `B'에서 `C'로 내렸습니다.
`C' 등급은 디폴트 바로 윗단계입니다.

피치는 채무 전액을 상환하라는 최근 미 법원의 판결로 아르헨티나가 애초 예정됐던 채무 재조정 목표를 놓칠 가능성이 커졌으며 이는 아르헨티나의 국가부도 가능성이 커졌음을 뜻한다고 지적했습니다.

미국 뉴욕 연방법원은 지난 21일 헤지펀드 두 곳이 제기한 채무 상환 소송에서 원고 승소 판결을 내리고, 아르헨티나 정부의 채무 재조정과 관계없이 채무 전액, 13억 달러를 지급하라고 판결했습니다.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와 무디스는 아르헨티나에 대해 각각 디폴트보다 다섯 등급 위인 'B-'와 `B3 네거티브'를 매겼습니다.
  • 피치, 아르헨티나 신용등급 강등…‘디폴트’ 경고
    • 입력 2012-11-28 11:54:06
    국제
국제 신용평가사 피치는 국가 부채 문제로 미국 법원에서 소송 중인 아르헨티나의 신용등급을 강등하고 채무불이행 가능성이 있다고 언급했습니다.

피치는 아르헨티나의 장기 등급을 `B'에서 `CC'로 다섯 단계 내렸고, 단기 등급을 `B'에서 `C'로 내렸습니다.
`C' 등급은 디폴트 바로 윗단계입니다.

피치는 채무 전액을 상환하라는 최근 미 법원의 판결로 아르헨티나가 애초 예정됐던 채무 재조정 목표를 놓칠 가능성이 커졌으며 이는 아르헨티나의 국가부도 가능성이 커졌음을 뜻한다고 지적했습니다.

미국 뉴욕 연방법원은 지난 21일 헤지펀드 두 곳이 제기한 채무 상환 소송에서 원고 승소 판결을 내리고, 아르헨티나 정부의 채무 재조정과 관계없이 채무 전액, 13억 달러를 지급하라고 판결했습니다.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와 무디스는 아르헨티나에 대해 각각 디폴트보다 다섯 등급 위인 'B-'와 `B3 네거티브'를 매겼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