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국, 겨울 장마에 2명 사망…곳곳 물난리
입력 2012.11.28 (13:07) 수정 2012.12.01 (12:26)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영국에 겨울 장마가 일주일째 쏟아지면서 곳곳에서 침수 피해가 발생했습니다.



지금까지 2명이 숨졌고 주택 천여 채가 물에 잠겼습니다.



런던 박장범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전형적인 영국의 농촌 마을인 북웨일스 세인츠아사프가 온통 물에 잠겼습니다.



긴급 구조를 위해 출동한 소방차도 움직이지 못할 정돕니다.



구조대원들은 구명보트를 이용해 일일이 집으로 접근해서 고립된 주민들을 구해냅니다.



<녹취> 마이크 웰든(피해 주민)



일주일 이상 집중적으로 비가 쏟아진 웨일스지역과 잉글랜드 서남부와 동북부에서 주택 천여 채가 물에 잠겼습니다.



곳곳에서 철도 운행이 중단됐고 병원과 학교 등 주요 시설은 문을 닫았습니다.



<녹취> 마크



<녹취> 존



폭우와 관련된 사망자도 피해 집계가 진행되면서 계속 늘고 있습니다.



조금씩 자주 비가 오는 영국은 한꺼번에 많이 쏟아지는 비를 감당할 배수시설이 없는 지방이 많아서 더 큰 피해가 발생하고 있습니다.



런던에서 KBS 뉴스 박장범입니다.
  • 영국, 겨울 장마에 2명 사망…곳곳 물난리
    • 입력 2012-11-28 13:07:00
    • 수정2012-12-01 12:26:09
    뉴스 12
<앵커 멘트>



영국에 겨울 장마가 일주일째 쏟아지면서 곳곳에서 침수 피해가 발생했습니다.



지금까지 2명이 숨졌고 주택 천여 채가 물에 잠겼습니다.



런던 박장범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전형적인 영국의 농촌 마을인 북웨일스 세인츠아사프가 온통 물에 잠겼습니다.



긴급 구조를 위해 출동한 소방차도 움직이지 못할 정돕니다.



구조대원들은 구명보트를 이용해 일일이 집으로 접근해서 고립된 주민들을 구해냅니다.



<녹취> 마이크 웰든(피해 주민)



일주일 이상 집중적으로 비가 쏟아진 웨일스지역과 잉글랜드 서남부와 동북부에서 주택 천여 채가 물에 잠겼습니다.



곳곳에서 철도 운행이 중단됐고 병원과 학교 등 주요 시설은 문을 닫았습니다.



<녹취> 마크



<녹취> 존



폭우와 관련된 사망자도 피해 집계가 진행되면서 계속 늘고 있습니다.



조금씩 자주 비가 오는 영국은 한꺼번에 많이 쏟아지는 비를 감당할 배수시설이 없는 지방이 많아서 더 큰 피해가 발생하고 있습니다.



런던에서 KBS 뉴스 박장범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