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이스라엘 정착촌 건설계획 비판
입력 2012.12.04 (06:17) 국제
미국이 이스라엘의 팔레스타인 내 정착촌 건설계획을 강도 높게 비판하고 나섰습니다.

미국 국무부는 현지시간으로 3일, 새로운 정착촌 건설은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간 평화회담 재개에 대한 전망을 심각하게 훼손하게 될 것이라면서, 이는 오랫동안 지속된 미국의 정책에도 역행하는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이스라엘은 유엔에서 팔레스타인의 지위가 '비회원 옵서버 국가'로 격상된 것에 반발해, 요르단강 서안지구와 동예루살렘에 주택 3천 채를 짓겠다는 계획을 발표해 국제사회의 비난을 받고 있습니다.
  • 美, 이스라엘 정착촌 건설계획 비판
    • 입력 2012-12-04 06:17:02
    국제
미국이 이스라엘의 팔레스타인 내 정착촌 건설계획을 강도 높게 비판하고 나섰습니다.

미국 국무부는 현지시간으로 3일, 새로운 정착촌 건설은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간 평화회담 재개에 대한 전망을 심각하게 훼손하게 될 것이라면서, 이는 오랫동안 지속된 미국의 정책에도 역행하는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이스라엘은 유엔에서 팔레스타인의 지위가 '비회원 옵서버 국가'로 격상된 것에 반발해, 요르단강 서안지구와 동예루살렘에 주택 3천 채를 짓겠다는 계획을 발표해 국제사회의 비난을 받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