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출생아 100명 중 남아 1명·여아 4명 100세 생존
입력 2012.12.04 (13:53) 수정 2012.12.04 (17:08) 경제
지난해 출생아 100명 가운데 남자아이 1명,여자아이 4명 정도가 100세까지 살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통계청은 오늘 발표한 2011년 생명표를 통해 지난해 출생아 가운데 100세까지 생존할 확률은 남성은 0.9%, 여성은 3.9%로 추정했습니다.

통계청이 해마다 발표하는 생명표에 출생아의 100세 생존 확률을 전망하기는 이번이 처음입니다.

지난해 출생아의 기대수명은 81.2년으로 전년보다 0.4년 증가했습니다.

성별로는 남성이 77.6년, 여성이 84.5년으로 OECD 회원국 평균보다 각각 0.6년과 2년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남녀간 기대수명 차이는 여성이 남성보다 6.8년 더 길게 나타나 OECD 평균보다 1.3세 더 컸습니다.

또,2011년 현재 40세 남성은 39년을, 여성은 45.4년을 더 살 것으로 추정됐고, 60세 남성은 21.4년,여성은 26.5년을 더 생존할 것으로 예측됐습니다.

사인별 사망 확률을 보면 지난해 출생아의 경우 남성은 암으로 사망할 확률이 27.7%로 가장 높았지만, 전년에 비해서는 0.6% 포인트 감소했습니다.

암 중에서는 폐암이 7.6%로 가장 높았고 위암과 간암이 각각 3.9% 순이었습니다.

또,여성 출생아는 순환기계 질환으로 사망할 확률이 29.3%로 가장 높았고, 이어 암과 호흡기계 질환 순이었습니다.
  • 출생아 100명 중 남아 1명·여아 4명 100세 생존
    • 입력 2012-12-04 13:53:32
    • 수정2012-12-04 17:08:55
    경제
지난해 출생아 100명 가운데 남자아이 1명,여자아이 4명 정도가 100세까지 살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통계청은 오늘 발표한 2011년 생명표를 통해 지난해 출생아 가운데 100세까지 생존할 확률은 남성은 0.9%, 여성은 3.9%로 추정했습니다.

통계청이 해마다 발표하는 생명표에 출생아의 100세 생존 확률을 전망하기는 이번이 처음입니다.

지난해 출생아의 기대수명은 81.2년으로 전년보다 0.4년 증가했습니다.

성별로는 남성이 77.6년, 여성이 84.5년으로 OECD 회원국 평균보다 각각 0.6년과 2년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남녀간 기대수명 차이는 여성이 남성보다 6.8년 더 길게 나타나 OECD 평균보다 1.3세 더 컸습니다.

또,2011년 현재 40세 남성은 39년을, 여성은 45.4년을 더 살 것으로 추정됐고, 60세 남성은 21.4년,여성은 26.5년을 더 생존할 것으로 예측됐습니다.

사인별 사망 확률을 보면 지난해 출생아의 경우 남성은 암으로 사망할 확률이 27.7%로 가장 높았지만, 전년에 비해서는 0.6% 포인트 감소했습니다.

암 중에서는 폐암이 7.6%로 가장 높았고 위암과 간암이 각각 3.9% 순이었습니다.

또,여성 출생아는 순환기계 질환으로 사망할 확률이 29.3%로 가장 높았고, 이어 암과 호흡기계 질환 순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