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LPGA 유소연 ‘자랑스런 연세 체육인상’
입력 2012.12.04 (17:31) 수정 2012.12.04 (17:32) 연합뉴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2012년 신인왕 유소연(22·한화)이 자랑스러운 연세 체육인상을 받는다.

연세체육회는 6일 오후 6시 서울 서대문구 연세동문회관에서 열리는 '2012년 연세 체육인의 밤' 행사에서 유소연, 이명근(럭비), 나성범(야구) 등 세 명에게 자랑스러운 연세 체육인상을 주기로 했다고 4일 밝혔다.

지도자 부문인 '이성구 체육인상'은 프로축구 인천 유나이티드 김봉길 감독과 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 이상범 감독이 공동 수상한다.

우수학업 선수상은 유희범(럭비)과 김비오(골프)가 받는다.
  • LPGA 유소연 ‘자랑스런 연세 체육인상’
    • 입력 2012-12-04 17:31:54
    • 수정2012-12-04 17:32:33
    연합뉴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2012년 신인왕 유소연(22·한화)이 자랑스러운 연세 체육인상을 받는다.

연세체육회는 6일 오후 6시 서울 서대문구 연세동문회관에서 열리는 '2012년 연세 체육인의 밤' 행사에서 유소연, 이명근(럭비), 나성범(야구) 등 세 명에게 자랑스러운 연세 체육인상을 주기로 했다고 4일 밝혔다.

지도자 부문인 '이성구 체육인상'은 프로축구 인천 유나이티드 김봉길 감독과 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 이상범 감독이 공동 수상한다.

우수학업 선수상은 유희범(럭비)과 김비오(골프)가 받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