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프랑스 경찰, 툴루즈 연쇄총격범 공모 혐의 2명 체포
입력 2012.12.04 (20:19) 국제
프랑스 경찰은 지난 3월 툴루즈에서 3건의 연쇄 총기 난사로 7명을 숨지게 한 이슬람 과격주의자 모하메드 메라와 공모한 혐의로 남녀 2명을 긴급체포했다고 밝혔습니다.

프랑스 경찰은 연쇄 총격 용의자 메라가 속했던 여행 동아리 회원 남자 1명과 이 남자의 전 여자친구 등 2명을 남부도시 알비와 툴루즈에서 각각 검거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들은 메라가 총격때 사용한 스쿠터를 훔치는 과정을 도운 혐의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메라는 지난 3월 3건의 연쇄 총격사건으로 유대인 어린이 3명 등 7명을 숨지게 한 뒤 경찰에 쫓기던 중 자택에서 총격전 끝에 사살됐습니다.
  • 프랑스 경찰, 툴루즈 연쇄총격범 공모 혐의 2명 체포
    • 입력 2012-12-04 20:19:03
    국제
프랑스 경찰은 지난 3월 툴루즈에서 3건의 연쇄 총기 난사로 7명을 숨지게 한 이슬람 과격주의자 모하메드 메라와 공모한 혐의로 남녀 2명을 긴급체포했다고 밝혔습니다.

프랑스 경찰은 연쇄 총격 용의자 메라가 속했던 여행 동아리 회원 남자 1명과 이 남자의 전 여자친구 등 2명을 남부도시 알비와 툴루즈에서 각각 검거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들은 메라가 총격때 사용한 스쿠터를 훔치는 과정을 도운 혐의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메라는 지난 3월 3건의 연쇄 총격사건으로 유대인 어린이 3명 등 7명을 숨지게 한 뒤 경찰에 쫓기던 중 자택에서 총격전 끝에 사살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