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추위 속 자동차 배터리 방전 비상…예방법은?
입력 2012.12.12 (07:08) 수정 2012.12.12 (12:32)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요즘 차 시동이 안걸려 고생하는 분들 많으시죠?

강추위 속에 차량 배터리가 방전돼 보험사마다 긴급출동 서비스 요청이 폭주하고 있는데요.

어떻게 하면 자동차 방전을 피할 수 있는지, 황정환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아파트 지상 주차장에 세워진 승용차입니다.

하루 전만 해도 멀쩡했던 차가 시동이 걸리지 않습니다.

<인터뷰> 양환석(대전시 둔산동) : "준비할 것도 많고 얼른 나가야 하는데 한 시간 넘게 (긴급출동을) 기다렸어요."

출고된 지 2년밖에 안 된 차지만, 영하 10도 안팎의 강추위에 배터리가 방전됐습니다.

<인터뷰> 방병일(정비업체 직원) : "지금 (성능이) 10% 이하로 확인되거든요. 그래서 이 배터리 고객님께서는 한번 교환을 하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며칠째 한파가 지속되면서 배터리가 방전돼 보험사마다 긴급출동 요청이 폭주하고 있습니다.

이 업체의 경우 평소에 하루 20~30건이던 긴급 출동이 8배로 급증했습니다.

<인터뷰> 전홍분(정비업체 직원) : "우리 지금 정비는 하나도 못 하고요. 일단 (긴급)출동에 전 직원이 다 나가 있어요."

차량 배터리는 기온이 10도 내려갈 때 성능이 20~30%씩 떨어지기 때문에, 겨울엔 차를 지하주차장에 세우는 게 좋습니다.

또, 오래된 배터리는 성능 창을 확인해 미리 교환해야 합니다.

<인터뷰> 이호근(대덕대학 자동차학부 교수) : "검은색이나 하얀색 쪽으로 가 있는 경우에는 여름철이나 가을철에는 시동이 걸리지만 겨울철에는 성능 저하로 인해 시동이 걸리지 않기 때문에.."

시동을 끄기 전에 10분 정도 공회전을 해 전기를 보충하는 것도 방전을 예방하는 한 방법입니다.

KBS 뉴스 황정환입니다.
  • 강추위 속 자동차 배터리 방전 비상…예방법은?
    • 입력 2012-12-12 07:10:52
    • 수정2012-12-12 12:32:13
    뉴스광장
<앵커 멘트>

요즘 차 시동이 안걸려 고생하는 분들 많으시죠?

강추위 속에 차량 배터리가 방전돼 보험사마다 긴급출동 서비스 요청이 폭주하고 있는데요.

어떻게 하면 자동차 방전을 피할 수 있는지, 황정환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아파트 지상 주차장에 세워진 승용차입니다.

하루 전만 해도 멀쩡했던 차가 시동이 걸리지 않습니다.

<인터뷰> 양환석(대전시 둔산동) : "준비할 것도 많고 얼른 나가야 하는데 한 시간 넘게 (긴급출동을) 기다렸어요."

출고된 지 2년밖에 안 된 차지만, 영하 10도 안팎의 강추위에 배터리가 방전됐습니다.

<인터뷰> 방병일(정비업체 직원) : "지금 (성능이) 10% 이하로 확인되거든요. 그래서 이 배터리 고객님께서는 한번 교환을 하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며칠째 한파가 지속되면서 배터리가 방전돼 보험사마다 긴급출동 요청이 폭주하고 있습니다.

이 업체의 경우 평소에 하루 20~30건이던 긴급 출동이 8배로 급증했습니다.

<인터뷰> 전홍분(정비업체 직원) : "우리 지금 정비는 하나도 못 하고요. 일단 (긴급)출동에 전 직원이 다 나가 있어요."

차량 배터리는 기온이 10도 내려갈 때 성능이 20~30%씩 떨어지기 때문에, 겨울엔 차를 지하주차장에 세우는 게 좋습니다.

또, 오래된 배터리는 성능 창을 확인해 미리 교환해야 합니다.

<인터뷰> 이호근(대덕대학 자동차학부 교수) : "검은색이나 하얀색 쪽으로 가 있는 경우에는 여름철이나 가을철에는 시동이 걸리지만 겨울철에는 성능 저하로 인해 시동이 걸리지 않기 때문에.."

시동을 끄기 전에 10분 정도 공회전을 해 전기를 보충하는 것도 방전을 예방하는 한 방법입니다.

KBS 뉴스 황정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