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안산시, 부패직원 고발 ‘의무화’
입력 2012.12.12 (16:02) 사회
지난달 회계부서 공무원의 3억 원 횡령사건이 발생했던 경기도 안산시가 부패 공직자을 사법기관에 의무적으로 고발하는 내용의 직무지침을 만들어 오늘부터 시행에 들어갔습니다.

이 지침에서는 백만 원 이상 금품과 향응을 받거나 2백만 원 이상 공금을 횡령한 공무원에 대해 의무적으로 사법기관에 고발하도록 했고 이를 알면서도 묵인한 직원에 대해서도 즉각 징계조치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또, 부서장에게도 연대책임을 묻고 회계부서 전 직원은 일정기간이 지나면 의무적으로 다른 부서로 옮기도록 했습니다.
  • 안산시, 부패직원 고발 ‘의무화’
    • 입력 2012-12-12 16:02:59
    사회
지난달 회계부서 공무원의 3억 원 횡령사건이 발생했던 경기도 안산시가 부패 공직자을 사법기관에 의무적으로 고발하는 내용의 직무지침을 만들어 오늘부터 시행에 들어갔습니다.

이 지침에서는 백만 원 이상 금품과 향응을 받거나 2백만 원 이상 공금을 횡령한 공무원에 대해 의무적으로 사법기관에 고발하도록 했고 이를 알면서도 묵인한 직원에 대해서도 즉각 징계조치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또, 부서장에게도 연대책임을 묻고 회계부서 전 직원은 일정기간이 지나면 의무적으로 다른 부서로 옮기도록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