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안데르센 초기 동화 ‘양초’ 발견
입력 2012.12.14 (14:43) 포토뉴스
안데르센 초기 동화 ‘양초’ 발견

덴마크의 동화작가 한스 크리스티안 안데르센의 미공개 초기 작품 '양초'의 친필 원고가 고향 오덴세 인근의 국립기록물보관원에서 발견돼 12일(현지시간) 공개됐다. 700자 분량의 이 작품은 가마솥과 양을 부모로 해 태어난 양초가 온갖 시련을 겪은 끝에 자신의 존재가치를 깨닫고 빛을 낸다는 이야기를 담고 있는데 안데르센이 18살이던 1823년쯤에 쓰여진 것으로 추정된다.

안데르센 초기 동화 ‘양초’ 발견
덴마크의 동화작가 한스 크리스티안 안데르센의 미공개 초기 작품 '양초'의 친필 원고가 고향 오덴세 인근의 국립기록물보관원에서 발견돼 12일(현지시간) 공개됐다. 700자 분량의 이 작품은 가마솥과 양을 부모로 해 태어난 양초가 온갖 시련을 겪은 끝에 자신의 존재가치를 깨닫고 빛을 낸다는 이야기를 담고 있는데 안데르센이 18살이던 1823년쯤에 쓰여진 것으로 추정된다.
안데르센 초기 동화 ‘양초’ 발견
덴마크의 동화작가 한스 크리스티안 안데르센의 미공개 초기 작품 '양초'의 친필 원고가 고향 오덴세 인근의 국립기록물보관원에서 발견돼 12일(현지시간) 공개됐다. 700자 분량의 이 작품은 가마솥과 양을 부모로 해 태어난 양초가 온갖 시련을 겪은 끝에 자신의 존재가치를 깨닫고 빛을 낸다는 이야기를 담고 있는데 안데르센이 18살이던 1823년쯤에 쓰여진 것으로 추정된다.
안데르센 초기 동화 ‘양초’ 발견
덴마크의 동화작가 한스 크리스티안 안데르센의 미공개 초기 작품 '양초'의 친필 원고가 고향 오덴세 인근의 국립기록물보관원에서 발견돼 12일(현지시간) 공개됐다. 700자 분량의 이 작품은 가마솥과 양을 부모로 해 태어난 양초가 온갖 시련을 겪은 끝에 자신의 존재가치를 깨닫고 빛을 낸다는 이야기를 담고 있는데 안데르센이 18살이던 1823년쯤에 쓰여진 것으로 추정된다.
덴마크의 동화작가 한스 크리스티안 안데르센의 미공개 초기 작품 '양초'의 친필 원고가 고향 오덴세 인근의 국립기록물보관원에서 발견돼 12일(현지시간) 공개됐다.



700자 분량의 이 작품은 가마솥과 양을 부모로 해 태어난 양초가 온갖 시련을 겪은 끝에 자신의 존재가치를 깨닫고 빛을 낸다는 이야기를 담고 있는데 안데르센이 18살이던 1823년쯤에 쓰여진 것으로 추정된다.
  • 안데르센 초기 동화 ‘양초’ 발견
    • 입력 2012-12-14 14:43:13
    포토뉴스

덴마크의 동화작가 한스 크리스티안 안데르센의 미공개 초기 작품 '양초'의 친필 원고가 고향 오덴세 인근의 국립기록물보관원에서 발견돼 12일(현지시간) 공개됐다. 700자 분량의 이 작품은 가마솥과 양을 부모로 해 태어난 양초가 온갖 시련을 겪은 끝에 자신의 존재가치를 깨닫고 빛을 낸다는 이야기를 담고 있는데 안데르센이 18살이던 1823년쯤에 쓰여진 것으로 추정된다.

덴마크의 동화작가 한스 크리스티안 안데르센의 미공개 초기 작품 '양초'의 친필 원고가 고향 오덴세 인근의 국립기록물보관원에서 발견돼 12일(현지시간) 공개됐다. 700자 분량의 이 작품은 가마솥과 양을 부모로 해 태어난 양초가 온갖 시련을 겪은 끝에 자신의 존재가치를 깨닫고 빛을 낸다는 이야기를 담고 있는데 안데르센이 18살이던 1823년쯤에 쓰여진 것으로 추정된다.

덴마크의 동화작가 한스 크리스티안 안데르센의 미공개 초기 작품 '양초'의 친필 원고가 고향 오덴세 인근의 국립기록물보관원에서 발견돼 12일(현지시간) 공개됐다. 700자 분량의 이 작품은 가마솥과 양을 부모로 해 태어난 양초가 온갖 시련을 겪은 끝에 자신의 존재가치를 깨닫고 빛을 낸다는 이야기를 담고 있는데 안데르센이 18살이던 1823년쯤에 쓰여진 것으로 추정된다.

덴마크의 동화작가 한스 크리스티안 안데르센의 미공개 초기 작품 '양초'의 친필 원고가 고향 오덴세 인근의 국립기록물보관원에서 발견돼 12일(현지시간) 공개됐다. 700자 분량의 이 작품은 가마솥과 양을 부모로 해 태어난 양초가 온갖 시련을 겪은 끝에 자신의 존재가치를 깨닫고 빛을 낸다는 이야기를 담고 있는데 안데르센이 18살이던 1823년쯤에 쓰여진 것으로 추정된다.

덴마크의 동화작가 한스 크리스티안 안데르센의 미공개 초기 작품 '양초'의 친필 원고가 고향 오덴세 인근의 국립기록물보관원에서 발견돼 12일(현지시간) 공개됐다.



700자 분량의 이 작품은 가마솥과 양을 부모로 해 태어난 양초가 온갖 시련을 겪은 끝에 자신의 존재가치를 깨닫고 빛을 낸다는 이야기를 담고 있는데 안데르센이 18살이던 1823년쯤에 쓰여진 것으로 추정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