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피치, 프랑스 신용등급 트리플A 유지
입력 2012.12.14 (19:38) 국제
국제신용평가사 피치가 프랑스의 트리플 A 신용등급을 유지하기로 결정했습니다.

경제전문지 레제코 인터넷판 등 프랑스 언론은 피치가 성명을 통해 프랑스의 정치 사회적 안정과 뛰어난 재정 유연성 등을 감안해 트리플 A 등급을 계속 유지하기로 했다고 전했습니다.

하지만 피치는 프랑스 신용등급 '전망'을 부정적으로 유지해, 향후 하향 조정될 가능성을 열어뒀습니다.

앞서 스탠더드앤드푸어스와 무디스는 프랑스 최고 신용등급을 각각 한단계씩 낮췄습니다.
  • 피치, 프랑스 신용등급 트리플A 유지
    • 입력 2012-12-14 19:38:12
    국제
국제신용평가사 피치가 프랑스의 트리플 A 신용등급을 유지하기로 결정했습니다.

경제전문지 레제코 인터넷판 등 프랑스 언론은 피치가 성명을 통해 프랑스의 정치 사회적 안정과 뛰어난 재정 유연성 등을 감안해 트리플 A 등급을 계속 유지하기로 했다고 전했습니다.

하지만 피치는 프랑스 신용등급 '전망'을 부정적으로 유지해, 향후 하향 조정될 가능성을 열어뒀습니다.

앞서 스탠더드앤드푸어스와 무디스는 프랑스 최고 신용등급을 각각 한단계씩 낮췄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