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삼성, ‘현재윤 포함’ LG와 첫 트레이드 단행
입력 2012.12.14 (19:38) 수정 2012.12.14 (19:59) 국내프로야구
프로야구 삼성과 LG가 사상 처음으로 트레이드를 단행했습니다.

삼성은 현재윤과 김효남·손주인을 엘지로 보내고 엘지로부터 김태완과 정병곤·노진용을 받는 3대3 트레이드를 발표했습니다.

이로써 지난 1990년 엘지 창단 이후 한차례도 없었던 두 팀 간 트레이드는 처음으로 성사됐습니다.
  • 삼성, ‘현재윤 포함’ LG와 첫 트레이드 단행
    • 입력 2012-12-14 19:38:13
    • 수정2012-12-14 19:59:36
    국내프로야구
프로야구 삼성과 LG가 사상 처음으로 트레이드를 단행했습니다.

삼성은 현재윤과 김효남·손주인을 엘지로 보내고 엘지로부터 김태완과 정병곤·노진용을 받는 3대3 트레이드를 발표했습니다.

이로써 지난 1990년 엘지 창단 이후 한차례도 없었던 두 팀 간 트레이드는 처음으로 성사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