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울산앞바다 선박 2척 전복…14명 사망·실종
입력 2012.12.14 (20:52) 수정 2012.12.15 (00:23) 사회

오늘 저녁 7시 10분쯤 울산신항 북항 3공구 공사 현장 앞바다에서 바다 준설용 크레인을 실은 2천 6백톤 급 바지선과 이 바지선을 끌던 예인선 등 선박 2척이 전복돼 근로자와 선원 등 26명이 바다에 빠졌습니다.

사고가 나자 울산 해경이 긴급 구조에 나서 12명을 구조했으나 현재 3명이 숨졌고 나머지 11명은 실종 상탭니다.

해경은 바지선에 실린 80미터 높이의 크레인이 부러지면서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 울산앞바다 선박 2척 전복…14명 사망·실종
    • 입력 2012-12-14 20:52:02
    • 수정2012-12-15 00:23:08
    사회

오늘 저녁 7시 10분쯤 울산신항 북항 3공구 공사 현장 앞바다에서 바다 준설용 크레인을 실은 2천 6백톤 급 바지선과 이 바지선을 끌던 예인선 등 선박 2척이 전복돼 근로자와 선원 등 26명이 바다에 빠졌습니다.

사고가 나자 울산 해경이 긴급 구조에 나서 12명을 구조했으나 현재 3명이 숨졌고 나머지 11명은 실종 상탭니다.

해경은 바지선에 실린 80미터 높이의 크레인이 부러지면서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