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국 중앙은행, 플라스틱 화폐 발행 검토
입력 2012.12.18 (06:51) 수정 2012.12.18 (19:48) 국제
영국 중앙은행이 플라스틱 화폐 발행을 검토하고 있다고 현지시간으로 17일 스카이뉴스가 보도했습니다.

영국 중앙은행은 최근 화폐 발행을 위한 위탁인쇄 규정을 바꿔 종이 외에 폴리머 소재의 플라스틱 화폐도 발행할 수 있도록 한 것으로 보도됐습니다.

새로운 규정은 오는 2015년부터 효력을 발휘합니다.

플라스틱 화폐는 겉보기에는 종이와 같지만 구겨지거나 닳지 않고 방수 기능을 갖춰 발행 비용을 절감할 수 있고, 홀로그램 같은 복잡한 인쇄나 보안 기술을 적용하기 쉬워서 위조 방지 기능도 우수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1988년 호주가 최초로 발행한 이후 루마니아, 베트남, 멕시코, 말레이시아 등이 플라스틱 화폐를 발행하고 있습니다.
  • 영국 중앙은행, 플라스틱 화폐 발행 검토
    • 입력 2012-12-18 06:51:22
    • 수정2012-12-18 19:48:36
    국제
영국 중앙은행이 플라스틱 화폐 발행을 검토하고 있다고 현지시간으로 17일 스카이뉴스가 보도했습니다.

영국 중앙은행은 최근 화폐 발행을 위한 위탁인쇄 규정을 바꿔 종이 외에 폴리머 소재의 플라스틱 화폐도 발행할 수 있도록 한 것으로 보도됐습니다.

새로운 규정은 오는 2015년부터 효력을 발휘합니다.

플라스틱 화폐는 겉보기에는 종이와 같지만 구겨지거나 닳지 않고 방수 기능을 갖춰 발행 비용을 절감할 수 있고, 홀로그램 같은 복잡한 인쇄나 보안 기술을 적용하기 쉬워서 위조 방지 기능도 우수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1988년 호주가 최초로 발행한 이후 루마니아, 베트남, 멕시코, 말레이시아 등이 플라스틱 화폐를 발행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