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인구 3억 1,390만 명…증가세 크게 둔화
입력 2012.12.22 (07:07) 수정 2012.12.22 (16:34) 국제
미국 인구 증가세가 사상 최저에 근접한 수준으로 떨어졌다고 미국 일간지 USA투데이가 현지시간 21일, 보도했습니다.

미 연방 인구조사국은 미국 인구가 지난 7월 현재, 3억 천 390만 명으로 1년 전보다 230만명 늘어 0.75%의 증가율을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와 관련해 네바다주립 라스베이거스 대학의 로버트 랭 교수는 "경기침체와 이민자 감소 여파로 지난 10년 사이에 미국 인구가 10%도 증가하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 美 인구 3억 1,390만 명…증가세 크게 둔화
    • 입력 2012-12-22 07:07:59
    • 수정2012-12-22 16:34:20
    국제
미국 인구 증가세가 사상 최저에 근접한 수준으로 떨어졌다고 미국 일간지 USA투데이가 현지시간 21일, 보도했습니다.

미 연방 인구조사국은 미국 인구가 지난 7월 현재, 3억 천 390만 명으로 1년 전보다 230만명 늘어 0.75%의 증가율을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와 관련해 네바다주립 라스베이거스 대학의 로버트 랭 교수는 "경기침체와 이민자 감소 여파로 지난 10년 사이에 미국 인구가 10%도 증가하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