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中 “급선무는 일본이 성의 보이는 것”
입력 2012.12.26 (18:00) 국제
중국 외교부의 화춘잉 대변인은 오늘 정례브리핑에서 센카쿠 열도, 중국명 댜오위다오 문제와 관련해 "급선무는 일본이 성의있는 조처를 하는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화 대변인의 언급은 일본이 센카쿠에 대한 국유화 조치를 철회하는 등의 조치가 있어야 중국이 대화에 나설 수 있다는 의미로 풀이됩니다.

화 대변인은 또 일본 새 총리인 아베 신조 자민당 총재가 내걸어온 평화헌법 개정과 정식 군대 건립 공약에 대해서는 "일본이 평화적인 발전의 길을 가면서 지역의 평화와 안정에 건설적인 역할을 하길 바란다"고 답했습니다.
  • 中 “급선무는 일본이 성의 보이는 것”
    • 입력 2012-12-26 18:00:53
    국제
중국 외교부의 화춘잉 대변인은 오늘 정례브리핑에서 센카쿠 열도, 중국명 댜오위다오 문제와 관련해 "급선무는 일본이 성의있는 조처를 하는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화 대변인의 언급은 일본이 센카쿠에 대한 국유화 조치를 철회하는 등의 조치가 있어야 중국이 대화에 나설 수 있다는 의미로 풀이됩니다.

화 대변인은 또 일본 새 총리인 아베 신조 자민당 총재가 내걸어온 평화헌법 개정과 정식 군대 건립 공약에 대해서는 "일본이 평화적인 발전의 길을 가면서 지역의 평화와 안정에 건설적인 역할을 하길 바란다"고 답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