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中 식용유·견과류 제품서 발암물질 검출
입력 2013.01.02 (16:03) 국제
중국에서 유통되는 일부 식용유와 견과류 가공식품에서 기준치를 초과하는 발암물질이 검출됐다고 신경보가 보도했습니다.

중국 국가질검총국이 시중의 식물성 식용유 180종을 검사한 결과 11종이 벤조피렌과 산도, 산화 수치 등의 항목에서 불합격 판정을 받았습니다.

벤조피렌은 식품을 고온에서 조리할 때 탄수화물과 단백질, 지방 등의 영양소가 불완전 연소하면서 생성되는 발암물질입니다.

또 견과류 가공식품 90종을 추출 검사한 결과 일부 땅콩 가공제품에서 기준치의 2.8배에 이르는 발암물질인 황곡 곰팡이가 검출됐습니다.
  • 中 식용유·견과류 제품서 발암물질 검출
    • 입력 2013-01-02 16:03:55
    국제
중국에서 유통되는 일부 식용유와 견과류 가공식품에서 기준치를 초과하는 발암물질이 검출됐다고 신경보가 보도했습니다.

중국 국가질검총국이 시중의 식물성 식용유 180종을 검사한 결과 11종이 벤조피렌과 산도, 산화 수치 등의 항목에서 불합격 판정을 받았습니다.

벤조피렌은 식품을 고온에서 조리할 때 탄수화물과 단백질, 지방 등의 영양소가 불완전 연소하면서 생성되는 발암물질입니다.

또 견과류 가공식품 90종을 추출 검사한 결과 일부 땅콩 가공제품에서 기준치의 2.8배에 이르는 발암물질인 황곡 곰팡이가 검출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