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TV 홈쇼핑 5곳, 판매수수료 140억 원 인하
입력 2013.01.03 (10:29) 수정 2013.01.03 (11:10) 경제
백화점과 대형마트에 이어 TV 홈쇼핑업체 5곳이 지난해 총 140억 원 가량의 판매 수수료를 인하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공정거래위원회는 GS홈쇼핑과 CJ오쇼핑, 현대홈쇼핑 등 5개 업체가 지난 2011년 합의에 따라, 중소납품업체 8백 5곳에 대해 판매수수료율을 3~7% 포인트 인하해, 연간 140억 원의 지원 효과가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공정위는 백화점 등 6개 유통업체의 종전 인하분 513억원을 포함할 경우, 수수료율 인하 조치로 모두 4천 43개 납품업체에 연간 6백53억 원의 혜택이 돌아간 것으로 추산했습니다.

공정위는 대형 유통업체들이 판매 수수료율을 인하하는 대신 다른 불공정 행위를 강요하는 지를 집중 단속할 방침이며, 면세점 등 다른 유통업체에 대해서도 판매수수료 인하를 적극 유도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 TV 홈쇼핑 5곳, 판매수수료 140억 원 인하
    • 입력 2013-01-03 10:29:28
    • 수정2013-01-03 11:10:34
    경제
백화점과 대형마트에 이어 TV 홈쇼핑업체 5곳이 지난해 총 140억 원 가량의 판매 수수료를 인하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공정거래위원회는 GS홈쇼핑과 CJ오쇼핑, 현대홈쇼핑 등 5개 업체가 지난 2011년 합의에 따라, 중소납품업체 8백 5곳에 대해 판매수수료율을 3~7% 포인트 인하해, 연간 140억 원의 지원 효과가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공정위는 백화점 등 6개 유통업체의 종전 인하분 513억원을 포함할 경우, 수수료율 인하 조치로 모두 4천 43개 납품업체에 연간 6백53억 원의 혜택이 돌아간 것으로 추산했습니다.

공정위는 대형 유통업체들이 판매 수수료율을 인하하는 대신 다른 불공정 행위를 강요하는 지를 집중 단속할 방침이며, 면세점 등 다른 유통업체에 대해서도 판매수수료 인하를 적극 유도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