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장엄한 일출…뒤늦은 해맞이
입력 2013.01.03 (13:57) 포토뉴스
장엄한 일출…뒤늦은 해맞이

새해 첫날 구름에 가려져 거의 볼 수 없었던 실망스러웠던 일출과는 달리 2일과 3일 동해안에는 연이틀 장엄한 해돋이가 이어져 장관을 이룬 가운데 3일 새벽 속초 설악항을 찾은 관광객이 동계올림픽 스키점프 조형물 아래에서 수평선 위로 떠오르는 태양을 지켜보고 있다.

새해 첫날 구름에 가려져 거의 볼 수 없었던 실망스러웠던 일출과는 달리 2일과 3일 동해안에는 연이틀 장엄한 해돋이가 이어져 장관을 이룬 가운데 3일 새벽 속초 설악항을 찾은 관광객이 동계올림픽 스키점프 조형물 아래에서 수평선 위로 떠오르는 태양을 지켜보고 있다.
장엄한 일출…뒤늦은 해맞이
새해 첫날 구름에 가려져 거의 볼 수 없었던 실망스러웠던 일출과는 달리 2일과 3일 동해안에는 연이틀 장엄한 해돋이가 이어져 장관을 이룬 가운데 3일 새벽 속초 설악항을 찾은 관광객이 동계올림픽 스키점프 조형물 아래에서 수평선 위로 떠오르는 태양을 지켜보고 있다.
  • 장엄한 일출…뒤늦은 해맞이
    • 입력 2013-01-03 13:57:26
    포토뉴스

새해 첫날 구름에 가려져 거의 볼 수 없었던 실망스러웠던 일출과는 달리 2일과 3일 동해안에는 연이틀 장엄한 해돋이가 이어져 장관을 이룬 가운데 3일 새벽 속초 설악항을 찾은 관광객이 동계올림픽 스키점프 조형물 아래에서 수평선 위로 떠오르는 태양을 지켜보고 있다.

새해 첫날 구름에 가려져 거의 볼 수 없었던 실망스러웠던 일출과는 달리 2일과 3일 동해안에는 연이틀 장엄한 해돋이가 이어져 장관을 이룬 가운데 3일 새벽 속초 설악항을 찾은 관광객이 동계올림픽 스키점프 조형물 아래에서 수평선 위로 떠오르는 태양을 지켜보고 있다.

새해 첫날 구름에 가려져 거의 볼 수 없었던 실망스러웠던 일출과는 달리 2일과 3일 동해안에는 연이틀 장엄한 해돋이가 이어져 장관을 이룬 가운데 3일 새벽 속초 설악항을 찾은 관광객이 동계올림픽 스키점프 조형물 아래에서 수평선 위로 떠오르는 태양을 지켜보고 있다.

새해 첫날 구름에 가려져 거의 볼 수 없었던 실망스러웠던 일출과는 달리 2일과 3일 동해안에는 연이틀 장엄한 해돋이가 이어져 장관을 이룬 가운데 3일 새벽 속초 설악항을 찾은 관광객이 동계올림픽 스키점프 조형물 아래에서 수평선 위로 떠오르는 태양을 지켜보고 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