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구글 회장 사적 방북…김정은 면담 가능성”
입력 2013.01.04 (06:04) 수정 2013.01.04 (08:15) 정치
에릭 슈미트 구글 회장과 빌 리처드슨 전 미국 뉴멕시코 주지사의 이달 방북 계획과 관련해 외교통상부 당국자는 이들이 사적인 방문을 계획하고 있는 것으로 안다고 말했습니다.

또 다른 외교부 당국자도 슈미트 구글 회장 일행의 방북과 관련해 이르면 다음 주 방북 이야기도 나오고 있다며 이번 방북이 미국 정부의 요청에 의해 이뤄지는 것은 아니라고 설명했습니다.

이 당국자는 슈미트 구글 회장이 IT 업계 거물인 만큼 김정은 북한 노동당 제1비서와 면담 가능성도 있지만 정확한 것은 파악할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이 당국자는 슈미트 회장 일행의 방북이 북한에 억류된 한국계 미국인 배준호 씨의 석방 문제와 직접 관련은 없어 보이지만 방북 이후 진전된 사항이 있다면 리처드슨 주지사가 내용을 설명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습니다.
  • “구글 회장 사적 방북…김정은 면담 가능성”
    • 입력 2013-01-04 06:04:43
    • 수정2013-01-04 08:15:23
    정치
에릭 슈미트 구글 회장과 빌 리처드슨 전 미국 뉴멕시코 주지사의 이달 방북 계획과 관련해 외교통상부 당국자는 이들이 사적인 방문을 계획하고 있는 것으로 안다고 말했습니다.

또 다른 외교부 당국자도 슈미트 구글 회장 일행의 방북과 관련해 이르면 다음 주 방북 이야기도 나오고 있다며 이번 방북이 미국 정부의 요청에 의해 이뤄지는 것은 아니라고 설명했습니다.

이 당국자는 슈미트 구글 회장이 IT 업계 거물인 만큼 김정은 북한 노동당 제1비서와 면담 가능성도 있지만 정확한 것은 파악할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이 당국자는 슈미트 회장 일행의 방북이 북한에 억류된 한국계 미국인 배준호 씨의 석방 문제와 직접 관련은 없어 보이지만 방북 이후 진전된 사항이 있다면 리처드슨 주지사가 내용을 설명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