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개도국 무상 원조 예산, 9.2% 늘어난 5,200억 원
입력 2013.01.04 (11:35) 수정 2013.01.04 (12:25) 정치
정부는 올해 개발도상국 발전을 위해 5천2백억 원 규모의 무상원조를 제공합니다. 한국국제협력단, 코이카는 올해 총 예산이 지난해보다 8.8% 늘어난 5천4백12억 원으로 책정됐다고 밝혔습니다.

코이카는 이 가운데 인건비 등을 뺀 5천2백5억 원 정도가 순수한 무상 원조 예산으로 지난해보다 9.2% 늘었다고 말했습니다.

지역으로 보면 아시아태평양 지역이 천4백49억 원으로 가장 많고, 아프리카 5백93억 원, 중동과 중남미가 각각 3백50여억 원입니다.

코이카는 또 해외봉사단 파견과 해외 연수 등에 2천65억 원, 공적원조 협력 사업에 3백86억 원을 지원한다고 밝혔습니다.
  • 개도국 무상 원조 예산, 9.2% 늘어난 5,200억 원
    • 입력 2013-01-04 11:35:26
    • 수정2013-01-04 12:25:59
    정치
정부는 올해 개발도상국 발전을 위해 5천2백억 원 규모의 무상원조를 제공합니다. 한국국제협력단, 코이카는 올해 총 예산이 지난해보다 8.8% 늘어난 5천4백12억 원으로 책정됐다고 밝혔습니다.

코이카는 이 가운데 인건비 등을 뺀 5천2백5억 원 정도가 순수한 무상 원조 예산으로 지난해보다 9.2% 늘었다고 말했습니다.

지역으로 보면 아시아태평양 지역이 천4백49억 원으로 가장 많고, 아프리카 5백93억 원, 중동과 중남미가 각각 3백50여억 원입니다.

코이카는 또 해외봉사단 파견과 해외 연수 등에 2천65억 원, 공적원조 협력 사업에 3백86억 원을 지원한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