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성년자 성추행 혐의 고영욱 사전구속영장
입력 2013.01.04 (18:56) 수정 2013.01.05 (11:19) 연합뉴스
vd

vd

서울 서대문경찰서는 미성년자를 성추행한 혐의(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로 댄스그룹 룰라 출신 고영욱(36)씨의 사전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4일 밝혔다.

고씨는 지난달 1일 오후 4시40분께 서울 서대문구 홍은동의 한 도로에서 귀가 중인 여중생 이모(13)양에게 자신이 가수 프로듀서라며 접근해 차에 태우고 몸을 만진 혐의를 받고 있다.

이양 아버지의 신고를 받고 수사에 착수한 경찰은 4일 고씨를 불러 7시간 넘게 조사했으며 고씨는 관련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고씨는 지난해 3월과 4월에도 김모(18)양에게 연예인을 시켜주겠다고 접근해 자신의 오피스텔로 데려가 함께 술을 마신 뒤 성폭행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았다.

경찰은 당시 고씨의 구속영장을 신청했으나 고씨의 방어권 보장을 이유로 영장이 기각됐다. 이 사건은 서부지검으로 송치돼 현재 수사 중이다.
  • 미성년자 성추행 혐의 고영욱 사전구속영장
    • 입력 2013-01-04 18:56:11
    • 수정2013-01-05 11:19:38
    연합뉴스

vd

서울 서대문경찰서는 미성년자를 성추행한 혐의(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로 댄스그룹 룰라 출신 고영욱(36)씨의 사전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4일 밝혔다.

고씨는 지난달 1일 오후 4시40분께 서울 서대문구 홍은동의 한 도로에서 귀가 중인 여중생 이모(13)양에게 자신이 가수 프로듀서라며 접근해 차에 태우고 몸을 만진 혐의를 받고 있다.

이양 아버지의 신고를 받고 수사에 착수한 경찰은 4일 고씨를 불러 7시간 넘게 조사했으며 고씨는 관련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고씨는 지난해 3월과 4월에도 김모(18)양에게 연예인을 시켜주겠다고 접근해 자신의 오피스텔로 데려가 함께 술을 마신 뒤 성폭행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았다.

경찰은 당시 고씨의 구속영장을 신청했으나 고씨의 방어권 보장을 이유로 영장이 기각됐다. 이 사건은 서부지검으로 송치돼 현재 수사 중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