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2개월만 풀타임 박지성 ‘나 잡아봐라’
입력 2013.01.06 (08:33) 수정 2013.01.06 (08:33) 포토뉴스
돌아온 박지성 ‘나 잡아봐라’

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로프터스 로드에서 열린 잉글랜드추구협회(FA)컵 64강전 퀸스파크레인저스(QPR)-웨스트브로미치 경기, QPR의 박지성(가운데)이 웨스트브로미치 선수들을 피해 질주하고 있다. 경기는 박지성이 풀타임을 뛰었지만 QPR은 웨스트브로미치와 1-1로 비겼다.

짧은 다리가 죄?
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로프터스 로드에서 열린 잉글랜드추구협회(FA)컵 64강전 퀸스파크레인저스(QPR)-웨스트브로미치 경기, QPR의 박지성(왼쪽)이 웨스트브로미치의 제임스 모리슨과 볼다툼을 하고 있다.
빈틈을 노려라
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로프터스 로드에서 열린 잉글랜드추구협회(FA)컵 64강전 퀸스파크레인저스(QPR)-웨스트브로미치 경기, QPR의 박지성(오른쪽)이 웨스트브로미치의 즐라탄 게라와 볼다툼을 하고 있다.
양보 없는 쟁탈전
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로프터스 로드에서 열린 잉글랜드추구협회(FA)컵 64강전 퀸스파크레인저스(QPR)-웨스트브로미치 경기, QPR의 스테판 음비아(아래)와 웨스트브로미치의 셰인 롱이 볼다툼을 하고 있다.
눈감고 기다리면 오나
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로프터스 로드에서 열린 잉글랜드추구협회(FA)컵 64강전 퀸스파크레인저스(QPR)-웨스트브로미치 경기, QPR의 제이 보스로이드(오른쪽)와 웨스트브로미치가 공중 볼다툼을 하고 있다.
나도 좀 기뻐하자
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로프터스 로드에서 열린 잉글랜드추구협회(FA)컵 64강전 퀸스파크레인저스(QPR)-웨스트브로미치 경기, 웨스트브로미치의 셰인 롱(왼쪽)을 골을 넣은 뒤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 2개월만 풀타임 박지성 ‘나 잡아봐라’
    • 입력 2013-01-06 08:33:03
    • 수정2013-01-06 08:33:22
    포토뉴스

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로프터스 로드에서 열린 잉글랜드추구협회(FA)컵 64강전 퀸스파크레인저스(QPR)-웨스트브로미치 경기, QPR의 박지성(가운데)이 웨스트브로미치 선수들을 피해 질주하고 있다. 경기는 박지성이 풀타임을 뛰었지만 QPR은 웨스트브로미치와 1-1로 비겼다.

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로프터스 로드에서 열린 잉글랜드추구협회(FA)컵 64강전 퀸스파크레인저스(QPR)-웨스트브로미치 경기, QPR의 박지성(가운데)이 웨스트브로미치 선수들을 피해 질주하고 있다. 경기는 박지성이 풀타임을 뛰었지만 QPR은 웨스트브로미치와 1-1로 비겼다.

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로프터스 로드에서 열린 잉글랜드추구협회(FA)컵 64강전 퀸스파크레인저스(QPR)-웨스트브로미치 경기, QPR의 박지성(가운데)이 웨스트브로미치 선수들을 피해 질주하고 있다. 경기는 박지성이 풀타임을 뛰었지만 QPR은 웨스트브로미치와 1-1로 비겼다.

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로프터스 로드에서 열린 잉글랜드추구협회(FA)컵 64강전 퀸스파크레인저스(QPR)-웨스트브로미치 경기, QPR의 박지성(가운데)이 웨스트브로미치 선수들을 피해 질주하고 있다. 경기는 박지성이 풀타임을 뛰었지만 QPR은 웨스트브로미치와 1-1로 비겼다.

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로프터스 로드에서 열린 잉글랜드추구협회(FA)컵 64강전 퀸스파크레인저스(QPR)-웨스트브로미치 경기, QPR의 박지성(가운데)이 웨스트브로미치 선수들을 피해 질주하고 있다. 경기는 박지성이 풀타임을 뛰었지만 QPR은 웨스트브로미치와 1-1로 비겼다.

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로프터스 로드에서 열린 잉글랜드추구협회(FA)컵 64강전 퀸스파크레인저스(QPR)-웨스트브로미치 경기, QPR의 박지성(가운데)이 웨스트브로미치 선수들을 피해 질주하고 있다. 경기는 박지성이 풀타임을 뛰었지만 QPR은 웨스트브로미치와 1-1로 비겼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