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말리 내전으로 난민 15만 명 발생”
입력 2013.01.16 (06:05) 수정 2013.01.16 (07:48) 국제
프랑스군이 최근 군사 개입한 서아프리카 말리에서 내전으로 15만 명에 가까운 난민이 발생했다고 유엔이 집계했습니다.

유엔난민기구는 말리에서 내전을 피해 모두 14만 4천500명이 외국으로 피란했으며 현재 인접국 모리타니에 5만 4천100명, 니제르에 5만 명, 부르키나파소에 3만 8천800명 등이 머물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또 23만여 명이 말리 내에서 삶의 터전을 떠나 다른 곳으로 피란한 것으로 추산했습니다.

프랑스군은 최근 말리의 내전이 격화하자 군사 개입을 단행해 북부 지역을 장악한 이슬람 반군과 교전을 벌이고 있습니다.
  • “말리 내전으로 난민 15만 명 발생”
    • 입력 2013-01-16 06:05:31
    • 수정2013-01-16 07:48:30
    국제
프랑스군이 최근 군사 개입한 서아프리카 말리에서 내전으로 15만 명에 가까운 난민이 발생했다고 유엔이 집계했습니다.

유엔난민기구는 말리에서 내전을 피해 모두 14만 4천500명이 외국으로 피란했으며 현재 인접국 모리타니에 5만 4천100명, 니제르에 5만 명, 부르키나파소에 3만 8천800명 등이 머물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또 23만여 명이 말리 내에서 삶의 터전을 떠나 다른 곳으로 피란한 것으로 추산했습니다.

프랑스군은 최근 말리의 내전이 격화하자 군사 개입을 단행해 북부 지역을 장악한 이슬람 반군과 교전을 벌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