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욕증시, 혼조 마감…애플 또 3% 하락
입력 2013.01.16 (07:02) 수정 2013.01.16 (07:48) 국제
뉴욕증시가 혼조세로 마감했습니다.

하락 출발한 다우지수는 시간이 지나면서 오름세로 바뀌었지만 미국 채무 한도 증액을 둘러싼 불확실성과 주요 기업들의 실적에 대한 우려로 상승폭은 제한됐습니다.

뉴욕증권거래소에서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27.57포인트 0.20% 오른 13,534.89,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 500지수는 1.66포인트 0.11% 뛴 1,472.34에서 거래를 마쳤습니다.

반면 나스닥 종합지수는 6.72포인트 0.22% 떨어진 3,110.78에서 종료됐습니다.

`아이폰5'의 수요 부진으로 전날 3%의 급락세를 보인 애플은 3% 넘게 떨어지면서 주당 485달러 근처에서 장을 마쳤습니다.

페이스북의 주가도 소셜 검색엔진인 '그래프서치'를 발표한 직후 약세를 보였습니다.
  • 뉴욕증시, 혼조 마감…애플 또 3% 하락
    • 입력 2013-01-16 07:02:58
    • 수정2013-01-16 07:48:30
    국제
뉴욕증시가 혼조세로 마감했습니다.

하락 출발한 다우지수는 시간이 지나면서 오름세로 바뀌었지만 미국 채무 한도 증액을 둘러싼 불확실성과 주요 기업들의 실적에 대한 우려로 상승폭은 제한됐습니다.

뉴욕증권거래소에서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27.57포인트 0.20% 오른 13,534.89,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 500지수는 1.66포인트 0.11% 뛴 1,472.34에서 거래를 마쳤습니다.

반면 나스닥 종합지수는 6.72포인트 0.22% 떨어진 3,110.78에서 종료됐습니다.

`아이폰5'의 수요 부진으로 전날 3%의 급락세를 보인 애플은 3% 넘게 떨어지면서 주당 485달러 근처에서 장을 마쳤습니다.

페이스북의 주가도 소셜 검색엔진인 '그래프서치'를 발표한 직후 약세를 보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