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란 “핵무기 금지는 최고 지도자의 뜻”
입력 2013.01.16 (10:19) 수정 2013.01.17 (10:08) 국제
이란 정부는 최고지도자 하메네이의 칙령을 거론하며, 핵무기 개발 의혹을 부인했습니다.

라민 메흐만파라스트 외무부 대변인은 이란 정부는 핵무기 금지를 골자로 한 하메네이의 칙령에 구속받고 있다며, 서방 세계는 하메네이의 칙령이 이란에서 갖는 중요성을 이해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메흐만파라스트 대변인은 핵 분야 활동을 위한 틀을 규정하는 데 있어 최고지도자의 칙령만한 것은 없다며, 이란은 이를 준수할 의무가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이란의 최고지도자인 하메네이는 지난해 이란의 핵 개발 의혹을 부인하면서 핵무기 개발을 죄로 규정했으며, 핵 개발은 이란에 소용없을 뿐 아니라 해롭고 위험하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 이란 “핵무기 금지는 최고 지도자의 뜻”
    • 입력 2013-01-16 10:19:15
    • 수정2013-01-17 10:08:33
    국제
이란 정부는 최고지도자 하메네이의 칙령을 거론하며, 핵무기 개발 의혹을 부인했습니다.

라민 메흐만파라스트 외무부 대변인은 이란 정부는 핵무기 금지를 골자로 한 하메네이의 칙령에 구속받고 있다며, 서방 세계는 하메네이의 칙령이 이란에서 갖는 중요성을 이해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메흐만파라스트 대변인은 핵 분야 활동을 위한 틀을 규정하는 데 있어 최고지도자의 칙령만한 것은 없다며, 이란은 이를 준수할 의무가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이란의 최고지도자인 하메네이는 지난해 이란의 핵 개발 의혹을 부인하면서 핵무기 개발을 죄로 규정했으며, 핵 개발은 이란에 소용없을 뿐 아니라 해롭고 위험하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