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축구협, 17일 파주NFC 의무실 확장 준공식
입력 2013.01.16 (11:09) 연합뉴스
대한축구협회는 17일 오후 3시부터 파주NFC(대표팀트레이닝센터)에서 확장 공사를 마친 의무실의 준공식을 연다.

축구협회는 2001년 파주NFC 설립 이후 각급 대표팀의 규모가 늘어나면서 기존 치료실과 재활실이 협소해 운영에 어려움을 겪었다.

이에 따라 축구협회는 지난해 9월부터 11억2천여만원의 예산을 들여 NFC 본관동에 의무실을 증축, 넓은 공간에서 남녀 선수들이 구분돼 치료와 재활을 받을 수 있도록 했다.

파주NFC 의무실은 NFC 본관동 2~4층에 증축됐다. 2층에는 비디오 분석실, 3층에는 치료실(2개룸)과 의무사무실, 4층에는 재활치료실과 휴게시설이 배치됐다. 준공식에는 축구대표팀 코칭스태프가 참석한다.
  • 축구협, 17일 파주NFC 의무실 확장 준공식
    • 입력 2013-01-16 11:09:43
    연합뉴스
대한축구협회는 17일 오후 3시부터 파주NFC(대표팀트레이닝센터)에서 확장 공사를 마친 의무실의 준공식을 연다.

축구협회는 2001년 파주NFC 설립 이후 각급 대표팀의 규모가 늘어나면서 기존 치료실과 재활실이 협소해 운영에 어려움을 겪었다.

이에 따라 축구협회는 지난해 9월부터 11억2천여만원의 예산을 들여 NFC 본관동에 의무실을 증축, 넓은 공간에서 남녀 선수들이 구분돼 치료와 재활을 받을 수 있도록 했다.

파주NFC 의무실은 NFC 본관동 2~4층에 증축됐다. 2층에는 비디오 분석실, 3층에는 치료실(2개룸)과 의무사무실, 4층에는 재활치료실과 휴게시설이 배치됐다. 준공식에는 축구대표팀 코칭스태프가 참석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