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朴 “뽀로로 같은 문화 컨텐츠를 주력 산업으로”
입력 2013.01.16 (20:35) 정치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은 앞으로 만화 영화 '뽀로로'와 같은 문화 컨텐츠 산업이 우리나라의 주력 산업이 되도록 적극적으로 뒷받침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박근혜 당선인은 오늘 오후 서울의 한 극장에서 열린 어린이 만화 영화 '뽀로로' 시사회에 참석해 이 같이 밝혔습니다.

박 당선인은 뽀로로가 탄생한 지 10년이 지난 지금 전세계 110개 국에 캐릭터가 수출돼 누적 매출이 1조 원이 넘었다며, 뽀로로를 통해 문화 컨텐츠 산업의 가능성에 기대를 걸게 된다고 밝혔습니다.

박 당선인은 애니메이션을 전공하는 학생들과 교수를 만나선 안정된 환경에서 열정과 창의력을 발휘하며 제작에 몰두할 수 있도록 정책적으로 뒷받침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 朴 “뽀로로 같은 문화 컨텐츠를 주력 산업으로”
    • 입력 2013-01-16 20:35:40
    정치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은 앞으로 만화 영화 '뽀로로'와 같은 문화 컨텐츠 산업이 우리나라의 주력 산업이 되도록 적극적으로 뒷받침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박근혜 당선인은 오늘 오후 서울의 한 극장에서 열린 어린이 만화 영화 '뽀로로' 시사회에 참석해 이 같이 밝혔습니다.

박 당선인은 뽀로로가 탄생한 지 10년이 지난 지금 전세계 110개 국에 캐릭터가 수출돼 누적 매출이 1조 원이 넘었다며, 뽀로로를 통해 문화 컨텐츠 산업의 가능성에 기대를 걸게 된다고 밝혔습니다.

박 당선인은 애니메이션을 전공하는 학생들과 교수를 만나선 안정된 환경에서 열정과 창의력을 발휘하며 제작에 몰두할 수 있도록 정책적으로 뒷받침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