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노인대국’ 일본 75세 작가, 문학 신인상 수상
입력 2013.01.16 (22:04) 국제
일본에서 만 75세 여성이 문학 신인상을 받게 됐습니다.

아쿠타가와상 선정위원회는 만 75살인 구로다 나쓰코의 'ab산고'를 148회 수상작으로 골랐다고 밝혔습니다.

아쿠타가와상은 순수문학 신인 작가의 작품이 대상입니다.

구로다 나쓰코는 'ab산고'로 지난해 와세다문학 신인상을 받으며 문단에 등단했습니다.

ab산고는 1970∼1980년대 일본의 어느 핵가족이 새로 가정부를 맞이한 뒤 소중한 일상을 잃어가는 모습을 그려낸 작품입니다.
  • ‘노인대국’ 일본 75세 작가, 문학 신인상 수상
    • 입력 2013-01-16 22:04:24
    국제
일본에서 만 75세 여성이 문학 신인상을 받게 됐습니다.

아쿠타가와상 선정위원회는 만 75살인 구로다 나쓰코의 'ab산고'를 148회 수상작으로 골랐다고 밝혔습니다.

아쿠타가와상은 순수문학 신인 작가의 작품이 대상입니다.

구로다 나쓰코는 'ab산고'로 지난해 와세다문학 신인상을 받으며 문단에 등단했습니다.

ab산고는 1970∼1980년대 일본의 어느 핵가족이 새로 가정부를 맞이한 뒤 소중한 일상을 잃어가는 모습을 그려낸 작품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