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국 어린이 미국 입양, 여전히 세계 4위
입력 2013.01.25 (12:30) 연합뉴스
한국은 지난해에도 여전히 세계에서 네 번째로 많은 어린이를 미국에 입양시킨 나라로 나타났다.

미 국무부가 24일(현지시간) 홈페이지에 발표한 2012년도 국제입양 통계에 따르면 한국은 전체 조사대상국 중 네 번째로 많은 627명의 아동을 미국에 입양했다.

한국 입양아는 미국의 전체 외국 입양아(8천668명) 가운데 7.2%를 차지했다.

국가별 입양 아동은 중국이 2천589명으로 가장 많았고 에티오피아(1천568명), 러시아(748명) 순이었다.

미국에 입양된 한국 아동은 2005년 1천630명, 2006년 1천376명에서 2010년 863명, 2011년 736명 등 꾸준히 감소했으나 2009년 이래 `대미(對美) 입양 4위'는 지속돼왔다.

한편 작년 미국에 입양된 외국 어린이는 1994년 이래 가장 적었다. 국제입양이 가장 활발했던 2004년(2만3천명)의 절반에도 못 미치는 수준이다. 지난달 러시아에서 발효된 대미 아동 입양 금지 정책으로 미국 내 외국 입양아 수는 더욱 줄어들 전망이다.

거꾸로 지난해 외국으로 입양된 미국 어린이의 경우 캐나다에 41명, 네덜란드에 28명 등 모두 99명으로 집계됐다.
  • 한국 어린이 미국 입양, 여전히 세계 4위
    • 입력 2013-01-25 12:30:27
    연합뉴스
한국은 지난해에도 여전히 세계에서 네 번째로 많은 어린이를 미국에 입양시킨 나라로 나타났다.

미 국무부가 24일(현지시간) 홈페이지에 발표한 2012년도 국제입양 통계에 따르면 한국은 전체 조사대상국 중 네 번째로 많은 627명의 아동을 미국에 입양했다.

한국 입양아는 미국의 전체 외국 입양아(8천668명) 가운데 7.2%를 차지했다.

국가별 입양 아동은 중국이 2천589명으로 가장 많았고 에티오피아(1천568명), 러시아(748명) 순이었다.

미국에 입양된 한국 아동은 2005년 1천630명, 2006년 1천376명에서 2010년 863명, 2011년 736명 등 꾸준히 감소했으나 2009년 이래 `대미(對美) 입양 4위'는 지속돼왔다.

한편 작년 미국에 입양된 외국 어린이는 1994년 이래 가장 적었다. 국제입양이 가장 활발했던 2004년(2만3천명)의 절반에도 못 미치는 수준이다. 지난달 러시아에서 발효된 대미 아동 입양 금지 정책으로 미국 내 외국 입양아 수는 더욱 줄어들 전망이다.

거꾸로 지난해 외국으로 입양된 미국 어린이의 경우 캐나다에 41명, 네덜란드에 28명 등 모두 99명으로 집계됐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