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350년 터전 원전 이주마을 첫 영상 기록
입력 2013.01.31 (08:58) 수정 2013.01.31 (10:08) 포토뉴스
350년 터전 원전 이주마을 첫 영상기록

울산시 울주군이 원자력발전소 건립계획 때문에 350년 넘은 삶의 터전을 떠나야 하는 울주군 서생면 신리마을을 1년 동안 영상에 담아 역사로 남긴다. 울산의 원전 이주마을을 영상으로 남기는 것은 처음이다.

350년 터전 원전 이주마을 첫 영상기록
울산시 울주군이 원자력발전소 건립계획 때문에 350년 넘은 삶의 터전을 떠나야 하는 울주군 서생면 신리마을을 1년 동안 영상에 담아 역사로 남긴다. 울산의 원전 이주마을을 영상으로 남기는 것은 처음이다.
350년 터전 원전 이주마을 첫 영상기록
울산시 울주군이 원자력발전소 건립계획 때문에 350년 넘은 삶의 터전을 떠나야 하는 울주군 서생면 신리마을을 1년 동안 영상에 담아 역사로 남긴다. 울산의 원전 이주마을을 영상으로 남기는 것은 처음이다.
350년 터전 원전 이주마을 첫 영상기록
울산시 울주군이 원자력발전소 건립계획 때문에 350년 넘은 삶의 터전을 떠나야 하는 울주군 서생면 신리마을을 1년 동안 영상에 담아 역사로 남긴다. 울산의 원전 이주마을을 영상으로 남기는 것은 처음이다.
  • 350년 터전 원전 이주마을 첫 영상 기록
    • 입력 2013-01-31 08:58:22
    • 수정2013-01-31 10:08:14
    포토뉴스

울산시 울주군이 원자력발전소 건립계획 때문에 350년 넘은 삶의 터전을 떠나야 하는 울주군 서생면 신리마을을 1년 동안 영상에 담아 역사로 남긴다. 울산의 원전 이주마을을 영상으로 남기는 것은 처음이다.

울산시 울주군이 원자력발전소 건립계획 때문에 350년 넘은 삶의 터전을 떠나야 하는 울주군 서생면 신리마을을 1년 동안 영상에 담아 역사로 남긴다. 울산의 원전 이주마을을 영상으로 남기는 것은 처음이다.

울산시 울주군이 원자력발전소 건립계획 때문에 350년 넘은 삶의 터전을 떠나야 하는 울주군 서생면 신리마을을 1년 동안 영상에 담아 역사로 남긴다. 울산의 원전 이주마을을 영상으로 남기는 것은 처음이다.

울산시 울주군이 원자력발전소 건립계획 때문에 350년 넘은 삶의 터전을 떠나야 하는 울주군 서생면 신리마을을 1년 동안 영상에 담아 역사로 남긴다. 울산의 원전 이주마을을 영상으로 남기는 것은 처음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