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성폭행 시도’ 현직 군인 시민들이 붙잡아
입력 2013.01.31 (13:35) 수정 2013.01.31 (13:47) 사회
서울 서초경찰서는 여성을 성폭행하려던 현직 군인을 붙잡아 경찰에 인계한 시민 38살 진 모씨 등 두 명에게 포상금을 지급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진 씨 등은 오늘 새벽 2시 반쯤 서울 서초동의 한 골목에서 육군 모 부대 소속 20살 윤 모 일병이 귀가하던 여성을 성폭행하려는 것을 보고 윤 일병을 격투 끝에 제압해 경찰에 인계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윤 일병은 당시 만취 상태였던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경찰은 윤 일병에 대한 조사를 마친 뒤 군 수사기관에 신병을 넘길 예정입니다.
  • ‘성폭행 시도’ 현직 군인 시민들이 붙잡아
    • 입력 2013-01-31 13:35:05
    • 수정2013-01-31 13:47:42
    사회
서울 서초경찰서는 여성을 성폭행하려던 현직 군인을 붙잡아 경찰에 인계한 시민 38살 진 모씨 등 두 명에게 포상금을 지급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진 씨 등은 오늘 새벽 2시 반쯤 서울 서초동의 한 골목에서 육군 모 부대 소속 20살 윤 모 일병이 귀가하던 여성을 성폭행하려는 것을 보고 윤 일병을 격투 끝에 제압해 경찰에 인계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윤 일병은 당시 만취 상태였던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경찰은 윤 일병에 대한 조사를 마친 뒤 군 수사기관에 신병을 넘길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