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최태원 회장측 “판결 취지 검토해 항소하겠다”
입력 2013.01.31 (16:08) 수정 2013.01.31 (16:08) 연합뉴스
실형을 선고받고 법정구속된 최태원 SK 회장 측이 판결에 불복해 항소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최 회장 측은 31일 판결 선고 직후 "무죄 입증을 위해 성심껏 소명했으나 인정되지 않아 안타깝다"며 "판결문을 송달 받는 대로 취지를 검토한 뒤 변호인과 협의해 항소 등 법적 절차를 밟아 무죄를 입증하겠다"고 말했다.

최 회장은 32차례에 걸친 재판 기간 내내 검찰 측 공소사실에 포함된 본인 혐의를 전면 부인해왔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1부는 이날 계열사 자금을 횡령한 혐의 등으로 기소된 최 회장에게 검찰 구형과 같은 징역 4년을 선고하고 법정구속했다.
  • 최태원 회장측 “판결 취지 검토해 항소하겠다”
    • 입력 2013-01-31 16:08:22
    • 수정2013-01-31 16:08:36
    연합뉴스
실형을 선고받고 법정구속된 최태원 SK 회장 측이 판결에 불복해 항소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최 회장 측은 31일 판결 선고 직후 "무죄 입증을 위해 성심껏 소명했으나 인정되지 않아 안타깝다"며 "판결문을 송달 받는 대로 취지를 검토한 뒤 변호인과 협의해 항소 등 법적 절차를 밟아 무죄를 입증하겠다"고 말했다.

최 회장은 32차례에 걸친 재판 기간 내내 검찰 측 공소사실에 포함된 본인 혐의를 전면 부인해왔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1부는 이날 계열사 자금을 횡령한 혐의 등으로 기소된 최 회장에게 검찰 구형과 같은 징역 4년을 선고하고 법정구속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