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노점상단체 “노원구 ‘노점상 허용구역제’ 반대”
입력 2013.01.31 (18:02) 사회
서울 노원구가 실시하기로 한 '노점상 허용 구역제'와 관련해 전국노점상총연합 북서부지역연합회가 정책 철회를 요구하고 나섰습니다.

이 단체 소속 노점상인 250여 명은 오늘 노원구청 앞에서 집회를 열고 "생계형 노점 허용에 대한 재산규모의 기준이 모호하고 현실성이 없다"며, "노점상을 보호한다는 명목 아래 추진되는 노원구의 노점관리정책은 노점상 퇴출을 기본으로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노원구는 다음달부터 노점상의 거주실태와 재산현황을 파악해 구에 1년 이상 살고 2인 가구를 기준으로 재산 2억 원 이하일 경우 제한적으로 영업을 허용하고 이 외의 노점상은 강력히 철거할 계획입니다.
  • 노점상단체 “노원구 ‘노점상 허용구역제’ 반대”
    • 입력 2013-01-31 18:02:04
    사회
서울 노원구가 실시하기로 한 '노점상 허용 구역제'와 관련해 전국노점상총연합 북서부지역연합회가 정책 철회를 요구하고 나섰습니다.

이 단체 소속 노점상인 250여 명은 오늘 노원구청 앞에서 집회를 열고 "생계형 노점 허용에 대한 재산규모의 기준이 모호하고 현실성이 없다"며, "노점상을 보호한다는 명목 아래 추진되는 노원구의 노점관리정책은 노점상 퇴출을 기본으로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노원구는 다음달부터 노점상의 거주실태와 재산현황을 파악해 구에 1년 이상 살고 2인 가구를 기준으로 재산 2억 원 이하일 경우 제한적으로 영업을 허용하고 이 외의 노점상은 강력히 철거할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