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불법 음식물 쓰레기 ‘분쇄기’ 활개!
입력 2013.01.31 (21:40) 수정 2013.01.31 (22:31) 뉴스9(경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음식물 쓰레기 처리.. 주부들의 큰 고민가운데 하나인데요.

최근 음식물쓰레기를 100% 하수구로 버려준다는 불법 '음식물 분쇄기'들이 가정에 파고들고 있습니다.

무엇이 문제인지 유호윤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음식물 분쇄기를 파는 한 대리점, 이런 분쇄기를 쓰면 음식물 쓰레기 걱정이 필요 없다고 홍보합니다.

<녹취> 음식물 분쇄기 판매업자 : "(국산은)음식물 말려서 양은 줄겠지만 또다시 갖다 버려야 하는데 (이거는 한번에 다 갈아버리는 거에요?) 네"

적지않은 주부들이 음식쓰레기를 모두 갈아 버리는 제품을 찾고 있습니다.

<녹취> 판매업자 : "이거같은 경우는 여기서 건조시켜서 바로 내려요. 계속 이렇게 다 설치(주문) 들어오잖아요.."

하지만 모두 불법 제품입니다.

환경부가 음식물 찌꺼기의 20% 이하만 흘려 보내도록 인증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환경부 인증을 받은 음식물 분쇄기에 음식물 쓰레기를 넣어보겠습니다.

처리된 음식물의 20%만 하수도로 배출하고 나머지는 이렇게 건조됩니다.

하지만 불법 제품은 음식물 찌꺼기가 모두 분쇄돼 밑으로 흘러나오고 있습니다.

음식물 찌꺼기가 모두 하수구로 버려질 경우 하수구 막힘과 수질오염이 일어날 수 있기 때문에 하수구 배출 비율을 규제하는 겁니다.

<인터뷰> 김미화(자원순환사회연대 사무총장) : "도심에서 갈아서 버릴 경우에는 하수관거에 침전되면서 물의 역류현상 악취의 문제들이 있을 수 있고"

단속이 어려운데다 찾는 고객이 많다보니 인증제품을 파는 일부 업체들조차 분쇄기를 개조해 팔고 있습니다.

<녹취> 인증업체 관계자 : "전부 귀찮아하기 때문에... 바로 버리게끔 해드려요 사실은……. "

업계에서는 현재 팔리는 음식물 분쇄기의 3분 2 정도를 불법제품으로 보고 있습니다.

KBS 뉴스 유호윤 입니다.
  • 불법 음식물 쓰레기 ‘분쇄기’ 활개!
    • 입력 2013-01-31 21:52:15
    • 수정2013-01-31 22:31:49
    뉴스9(경인)
<앵커 멘트>

음식물 쓰레기 처리.. 주부들의 큰 고민가운데 하나인데요.

최근 음식물쓰레기를 100% 하수구로 버려준다는 불법 '음식물 분쇄기'들이 가정에 파고들고 있습니다.

무엇이 문제인지 유호윤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음식물 분쇄기를 파는 한 대리점, 이런 분쇄기를 쓰면 음식물 쓰레기 걱정이 필요 없다고 홍보합니다.

<녹취> 음식물 분쇄기 판매업자 : "(국산은)음식물 말려서 양은 줄겠지만 또다시 갖다 버려야 하는데 (이거는 한번에 다 갈아버리는 거에요?) 네"

적지않은 주부들이 음식쓰레기를 모두 갈아 버리는 제품을 찾고 있습니다.

<녹취> 판매업자 : "이거같은 경우는 여기서 건조시켜서 바로 내려요. 계속 이렇게 다 설치(주문) 들어오잖아요.."

하지만 모두 불법 제품입니다.

환경부가 음식물 찌꺼기의 20% 이하만 흘려 보내도록 인증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환경부 인증을 받은 음식물 분쇄기에 음식물 쓰레기를 넣어보겠습니다.

처리된 음식물의 20%만 하수도로 배출하고 나머지는 이렇게 건조됩니다.

하지만 불법 제품은 음식물 찌꺼기가 모두 분쇄돼 밑으로 흘러나오고 있습니다.

음식물 찌꺼기가 모두 하수구로 버려질 경우 하수구 막힘과 수질오염이 일어날 수 있기 때문에 하수구 배출 비율을 규제하는 겁니다.

<인터뷰> 김미화(자원순환사회연대 사무총장) : "도심에서 갈아서 버릴 경우에는 하수관거에 침전되면서 물의 역류현상 악취의 문제들이 있을 수 있고"

단속이 어려운데다 찾는 고객이 많다보니 인증제품을 파는 일부 업체들조차 분쇄기를 개조해 팔고 있습니다.

<녹취> 인증업체 관계자 : "전부 귀찮아하기 때문에... 바로 버리게끔 해드려요 사실은……. "

업계에서는 현재 팔리는 음식물 분쇄기의 3분 2 정도를 불법제품으로 보고 있습니다.

KBS 뉴스 유호윤 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경인)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