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나달, 복귀 무대서 단식 4강행…복식 결승
입력 2013.02.09 (08:23) 수정 2013.02.09 (13:34) 연합뉴스
무릎 부상에서 돌아온 라파엘 나달(5위·스페인)이 복귀 후 첫 대회에서 4강까지 순항했다.

나달은 8일(현지시간) 칠레의 비나 델 마르에서 열린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VTR오픈(총상금 41만200달러) 단식 3회전에서 다니엘 지메노 트라버(64위·스페인)를 2-0(6-1 6-4)으로 제압했다.

지난해 6월 윔블던 2회전 탈락 이후 왼쪽 무릎 부상 때문에 공식 경기에 나오지 못하다가 이번 대회를 복귀 무대로 삼은 나달은 제레미 샤르디(26위·프랑스)와 결승 진출을 다툰다.

나달은 후안 모나코(아르헨티나)와 같은 조로 출전한 복식에서도 결승에 진출했다.

나달-모나코는 이날 복식 4강에서 레오나르도 마이어-카를로스 베를로크(이상 아르헨티나)를 2-0(6-3 6-4)으로 꺾었다.
  • 나달, 복귀 무대서 단식 4강행…복식 결승
    • 입력 2013-02-09 08:23:33
    • 수정2013-02-09 13:34:28
    연합뉴스
무릎 부상에서 돌아온 라파엘 나달(5위·스페인)이 복귀 후 첫 대회에서 4강까지 순항했다.

나달은 8일(현지시간) 칠레의 비나 델 마르에서 열린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VTR오픈(총상금 41만200달러) 단식 3회전에서 다니엘 지메노 트라버(64위·스페인)를 2-0(6-1 6-4)으로 제압했다.

지난해 6월 윔블던 2회전 탈락 이후 왼쪽 무릎 부상 때문에 공식 경기에 나오지 못하다가 이번 대회를 복귀 무대로 삼은 나달은 제레미 샤르디(26위·프랑스)와 결승 진출을 다툰다.

나달은 후안 모나코(아르헨티나)와 같은 조로 출전한 복식에서도 결승에 진출했다.

나달-모나코는 이날 복식 4강에서 레오나르도 마이어-카를로스 베를로크(이상 아르헨티나)를 2-0(6-3 6-4)으로 꺾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