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남북 긴장에도 작년 경제교역 역대 최고…20억달러 육박
입력 2013.02.09 (10:05) 경제
관세청은 '2012년 남북교역 현황'을 통해, 남북 경제교역 규모가 지난해 20억 달러에 육박하면서,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지난해 대북 반출액은 8억 9천여만 달러로 2011년에 비해 13.4% 늘었고, 반입액은 10억 7천여만 달러로 19.3% 증가했습니다.

반출과 반입을 더한 교역규모는 19억 7천여만 달러로, 개성공단과 연결된 도라산 육로를 통한 교역이 전체의 99%에 이르렀습니다.

무역수지는 마이너스 1억 7천여만 달러로, 적자폭은 2011년보다 62.2% 늘었습니다.

대북 반출 물품은 주로 원사와 부품, 철강 등이었고, 반입물품은 의류, 직물, 전기전자 등 반제품 또는 완성품이 많았습니다.
  • 남북 긴장에도 작년 경제교역 역대 최고…20억달러 육박
    • 입력 2013-02-09 10:05:46
    경제
관세청은 '2012년 남북교역 현황'을 통해, 남북 경제교역 규모가 지난해 20억 달러에 육박하면서,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지난해 대북 반출액은 8억 9천여만 달러로 2011년에 비해 13.4% 늘었고, 반입액은 10억 7천여만 달러로 19.3% 증가했습니다.

반출과 반입을 더한 교역규모는 19억 7천여만 달러로, 개성공단과 연결된 도라산 육로를 통한 교역이 전체의 99%에 이르렀습니다.

무역수지는 마이너스 1억 7천여만 달러로, 적자폭은 2011년보다 62.2% 늘었습니다.

대북 반출 물품은 주로 원사와 부품, 철강 등이었고, 반입물품은 의류, 직물, 전기전자 등 반제품 또는 완성품이 많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