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셸 오바마, 총격희생 시카고 여고생 장례 참석한다
입력 2013.02.09 (13:52) 국제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의 부인 미셸 여사가 범죄 집단의 총기 폭력에 희생된 시카고 여고생의 장례식에 참석한다고 현지 언론이 전했습니다.

현지시간 8일 시카고 선타임스 등에 따르면 백악관은 미셸 여사가 9일 총격에 숨진 고 하디야 펜들턴 양의 장례식에 참석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시카고 남부 킹 칼리지 프렙고등학교 2학년이던 펜들턴은 지난달 29일 학교 인근 공원에서 신원 불명의 남성이 쏜 총에 맞아 목숨을 잃었습니다.
  • 미셸 오바마, 총격희생 시카고 여고생 장례 참석한다
    • 입력 2013-02-09 13:52:56
    국제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의 부인 미셸 여사가 범죄 집단의 총기 폭력에 희생된 시카고 여고생의 장례식에 참석한다고 현지 언론이 전했습니다.

현지시간 8일 시카고 선타임스 등에 따르면 백악관은 미셸 여사가 9일 총격에 숨진 고 하디야 펜들턴 양의 장례식에 참석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시카고 남부 킹 칼리지 프렙고등학교 2학년이던 펜들턴은 지난달 29일 학교 인근 공원에서 신원 불명의 남성이 쏜 총에 맞아 목숨을 잃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