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단체 “오바마 2기, 핵탄두 최소 ⅓ 감축 결정”
입력 2013.02.12 (10:56) 수정 2013.02.12 (16:26)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핵무기를 예정보다 더 많이 감축하는 방안을 추진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워싱턴 최규식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미국 정부가 보유중인 핵탄두를 현재의 3분의 1수준으로 감축하는 방안을 추진중입니다.

이미 지난해 국무부와 국방부, 군과 정보당국이 이 같은 방안에 대한 검토를 마쳤고 의견일치도 봤다는 겁니다.

워싱턴에 있는 공공청렴센터는 정책입안에 참여한 정부 고위 관계자들의 말을 인용해 이 같은 사실을 공개했습니다.

이 관계자들은 앞으로 몇 주 내에 이 문제가 공론화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미국은 러시아와 전략무기 감축협정에 따라 현재 3천 기가 넘는 핵탄두를 2018년까지 절반 수준인 천 550기 이내로 줄이도록 돼 있습니다.

그러나 오바마 대통령은 앞으로 러시아와 추가협상을 통해 이를 천 개 정도로 감축한다는 겁니다.

이미 바이든 부통령이 러시아측과 논의를 시작했고 이달 말에는 백악관 관계자들이 러시아를 찾습니다.

이 같은 구상은 국방예산 감축을 통해 재정적자 문제를 푼다는 오바마 행정부의 판단이 담긴 것으로 보입니다.

워싱턴에서 KBS 뉴스 최규식입니다.
  • 美 단체 “오바마 2기, 핵탄두 최소 ⅓ 감축 결정”
    • 입력 2013-02-12 10:58:21
    • 수정2013-02-12 16:26:30
    지구촌뉴스
<앵커 멘트>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핵무기를 예정보다 더 많이 감축하는 방안을 추진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워싱턴 최규식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미국 정부가 보유중인 핵탄두를 현재의 3분의 1수준으로 감축하는 방안을 추진중입니다.

이미 지난해 국무부와 국방부, 군과 정보당국이 이 같은 방안에 대한 검토를 마쳤고 의견일치도 봤다는 겁니다.

워싱턴에 있는 공공청렴센터는 정책입안에 참여한 정부 고위 관계자들의 말을 인용해 이 같은 사실을 공개했습니다.

이 관계자들은 앞으로 몇 주 내에 이 문제가 공론화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미국은 러시아와 전략무기 감축협정에 따라 현재 3천 기가 넘는 핵탄두를 2018년까지 절반 수준인 천 550기 이내로 줄이도록 돼 있습니다.

그러나 오바마 대통령은 앞으로 러시아와 추가협상을 통해 이를 천 개 정도로 감축한다는 겁니다.

이미 바이든 부통령이 러시아측과 논의를 시작했고 이달 말에는 백악관 관계자들이 러시아를 찾습니다.

이 같은 구상은 국방예산 감축을 통해 재정적자 문제를 푼다는 오바마 행정부의 판단이 담긴 것으로 보입니다.

워싱턴에서 KBS 뉴스 최규식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지구촌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