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北 김정은, 민심 얻기 위해 ‘연좌제’ 완화 지시”
입력 2013.02.12 (11:02) 수정 2013.02.12 (15:40) 정치
북한 김정은 제 1비서가 민심을 얻기 위해 '연좌제' 완화를 지시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북한 소식에 정통한 한 소식통은 "김정은 체제 들어 탈북을 시도한 당사자는 엄격히 처벌하되, 가족은 연대처벌 하지 말라는 지시가 있었다"라고 말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조선중앙통신은 어제 "2013년 설맞이공연에 참가한 학생 소년들 속에는 남다른 체험을 전하러 온 지방 소년도 있다"며 지난해 6월 소년단 창립 66주년 경축행사에 부친이 죄를 짓고 복역중인 한 중학생이 학교 대표로 참가했었다고 보도했습니다.
  • “北 김정은, 민심 얻기 위해 ‘연좌제’ 완화 지시”
    • 입력 2013-02-12 11:02:29
    • 수정2013-02-12 15:40:00
    정치
북한 김정은 제 1비서가 민심을 얻기 위해 '연좌제' 완화를 지시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북한 소식에 정통한 한 소식통은 "김정은 체제 들어 탈북을 시도한 당사자는 엄격히 처벌하되, 가족은 연대처벌 하지 말라는 지시가 있었다"라고 말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조선중앙통신은 어제 "2013년 설맞이공연에 참가한 학생 소년들 속에는 남다른 체험을 전하러 온 지방 소년도 있다"며 지난해 6월 소년단 창립 66주년 경축행사에 부친이 죄를 짓고 복역중인 한 중학생이 학교 대표로 참가했었다고 보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