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전 조작 바이러스로 간암 치료
입력 2013.02.12 (11:49) 수정 2013.02.12 (19:10) IT·과학
천연두 백신에 쓰이는 백시니아 바이러스를 이용한 암치료제가 개발됐습니다.

미국 제네렉스 바이오세러퓨틱스 사는 백시니아 바이러스를 유전적으로 조작해 암세포에서만 증식하게 만든 펙사-벡이라는 백신형 항암제를 개발했다고, AFP통신과 헬스데이 뉴스가 보도했습니다.

펙사-벡은 특히, 말기 간암 환자 30명을 대상으로 한 임상시험 결과 환자의 생존기간을 2배 이상 연장시키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제네렉스 사는 현재 암환자 120명을 대상으로 후속 임상시험을 진행 중이며, 다른 암에 대한 임상시험도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유전 조작 바이러스로 간암 치료
    • 입력 2013-02-12 11:49:52
    • 수정2013-02-12 19:10:42
    IT·과학
천연두 백신에 쓰이는 백시니아 바이러스를 이용한 암치료제가 개발됐습니다.

미국 제네렉스 바이오세러퓨틱스 사는 백시니아 바이러스를 유전적으로 조작해 암세포에서만 증식하게 만든 펙사-벡이라는 백신형 항암제를 개발했다고, AFP통신과 헬스데이 뉴스가 보도했습니다.

펙사-벡은 특히, 말기 간암 환자 30명을 대상으로 한 임상시험 결과 환자의 생존기간을 2배 이상 연장시키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제네렉스 사는 현재 암환자 120명을 대상으로 후속 임상시험을 진행 중이며, 다른 암에 대한 임상시험도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