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북한 핵실험
北 “장거리 로켓 계속 발사”…이번 주 최대 고비
입력 2013.02.12 (12:00) 수정 2013.02.12 (15:47)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북한이 광명성 계열의 인공위성과 장거리 로켓을 계속 발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핵실험에 대한 추가 언급은 없었지만 정부는 이번주가 북한 핵실험의 고비가 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이중근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북한이 지난해 12월 '은하 3호' 발사에 이어 또 다시 장거리 로켓을 쏘겠다는 의지를 재확인 했습니다.

북한의 조선중앙통신은 어제 열린 노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회의에서 채택된 결정문을 보도하며, 광명성 계열의 인공위성과 장거리 로켓을 계속 발사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당의 위상이 높아진 김정은 체제에서 정치국 회의는 북한의 정책과 조직 문제를 다루는 중요한 회의로 평가됩니다.

이번에 발표된 정치국 결정서에는 핵실험과 관련한 언급은 없었습니다.

하지만 우리 정부는 북한이 이미 3차 핵 실험 준비를 끝마친 것으로 보고 오바마 미 대통령의 연두교서 발표와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생일이 있는 이번주가 고비가 될 것으로 보고있습니다.

이와 관련해 UN에서 북핵 문제를 협의하기 위해 어제 출국한 김성환 외교부 장관은 미국과 러시아 등 주요국 대표들과 잇따라 만날 예정입니다.

김 장관은 특히 유엔 방문기간 동안에 북한이 핵실험을 감행할 경우, 안보리 의장 자격으로 긴급회의를 소집해 대북 제재방안을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 뉴스 이중근입니다
  • 北 “장거리 로켓 계속 발사”…이번 주 최대 고비
    • 입력 2013-02-12 12:02:53
    • 수정2013-02-12 15:47:15
    뉴스 12
<앵커 멘트>

북한이 광명성 계열의 인공위성과 장거리 로켓을 계속 발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핵실험에 대한 추가 언급은 없었지만 정부는 이번주가 북한 핵실험의 고비가 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이중근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북한이 지난해 12월 '은하 3호' 발사에 이어 또 다시 장거리 로켓을 쏘겠다는 의지를 재확인 했습니다.

북한의 조선중앙통신은 어제 열린 노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회의에서 채택된 결정문을 보도하며, 광명성 계열의 인공위성과 장거리 로켓을 계속 발사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당의 위상이 높아진 김정은 체제에서 정치국 회의는 북한의 정책과 조직 문제를 다루는 중요한 회의로 평가됩니다.

이번에 발표된 정치국 결정서에는 핵실험과 관련한 언급은 없었습니다.

하지만 우리 정부는 북한이 이미 3차 핵 실험 준비를 끝마친 것으로 보고 오바마 미 대통령의 연두교서 발표와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생일이 있는 이번주가 고비가 될 것으로 보고있습니다.

이와 관련해 UN에서 북핵 문제를 협의하기 위해 어제 출국한 김성환 외교부 장관은 미국과 러시아 등 주요국 대표들과 잇따라 만날 예정입니다.

김 장관은 특히 유엔 방문기간 동안에 북한이 핵실험을 감행할 경우, 안보리 의장 자격으로 긴급회의를 소집해 대북 제재방안을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 뉴스 이중근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