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북한 핵실험
이라크 북부서 자살 폭탄테러…최소 9명 사망
입력 2013.02.12 (16:33) 수정 2013.02.12 (20:41) 국제
이라크 북부 모술에서 현지시간 11일 차량 자살폭탄 테러가 발생해 최소 9명이 숨졌습니다.

dap 통신은 폭탄을 가득 실은 차량 한 대가 수도 바그다드에서 북쪽으로 390㎞ 떨어진 모술 무타나 지역의 군 검문소로 돌진해 폭발하면서 군인 5명을 포함한 9명이 숨지고 18명이 다쳤다고 보도했습니다.

이번 테러의 배후를 자처하는 단체는 아직 나타나지 않았지만, 알카에다와 같은 수니파 무장단체의 전형적인 공격 수법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이라크 북부서 자살 폭탄테러…최소 9명 사망
    • 입력 2013-02-12 16:33:11
    • 수정2013-02-12 20:41:23
    국제
이라크 북부 모술에서 현지시간 11일 차량 자살폭탄 테러가 발생해 최소 9명이 숨졌습니다.

dap 통신은 폭탄을 가득 실은 차량 한 대가 수도 바그다드에서 북쪽으로 390㎞ 떨어진 모술 무타나 지역의 군 검문소로 돌진해 폭발하면서 군인 5명을 포함한 9명이 숨지고 18명이 다쳤다고 보도했습니다.

이번 테러의 배후를 자처하는 단체는 아직 나타나지 않았지만, 알카에다와 같은 수니파 무장단체의 전형적인 공격 수법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