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외교부 긴급회의…‘관련국과 공조 주력’
입력 2013.02.12 (19:09) 수정 2013.02.12 (20:48)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외교통상부는 긴급회의를 소집하고 주변국과의 연쇄접촉하며 본격적인 대응에 나섰습니다.

박예원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외교통상부는 대북 제재 방안 마련을 위한 관련국과의 공조에 주력하고 있습니다.

성김 주한미국대사는 오늘 오후 외교통상부를 방문해 안호영 제1차관과 대북 제재 공조 방안을 논의했습니다.

외교부는 또 러시아와 일본 등 다른 주요국 대사들을 외교부로 부르는 계획도 검토하고 있습니다.

외교부는 앞서 오후 1시 15분부터 김성한 2차관이 주재하는 긴급대책회의를 열고 자세한 핵실험 관련 내용과 추가 제재 방안 등 대책을 논의했습니다.

미국을 방문 중인 김성한 외교통상부 장관은 존 케리 미국 국무장관과 전화통화를 하고 관련대책을 논의했습니다.

양국 장관은 앞으로 서로 긴밀히 협의하고 특히 안보리에서 신속하고 단합된 내용의 대응이 필요하다는데 의견을 일치했다고 외교부 대변인은 밝혔습니다.

김 장관은 또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과 전화로 대응 방안을 협의한 데 이어 내일은 면담을 할 예정입니다.

아울러 미국과 러시아 유엔대사를 만나 북한의 핵실험에 따른 구체적인 제재 공조 방안을 긴밀하게 논의하기로 했습니다.

우리측 6자회담 수석대표인 임성남 한반도 평화교섭본부장도 미국과 일본 6자 회담 수석대표와 잇따라 통화한 데 이어 중국, 러시아 등과도 협의할 예정입니다.

조태영 외교부 대변인은 지난달 채택된 유엔 안보리 결의 2087에서 북한이 추가 도발할 경우 중대한 조치를 취하도록 돼 있다며 추가 제재 결의안 채택 등을 포함한 엄중한 조치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외교부는 해외 공관의 근무 태세도 강화하고 재외국민 보호에 만전을 기하라고 지시했습니다.

KBS 뉴스 박예원입니다.
  • 외교부 긴급회의…‘관련국과 공조 주력’
    • 입력 2013-02-12 19:11:40
    • 수정2013-02-12 20:48:05
    뉴스 7
<앵커 멘트>

외교통상부는 긴급회의를 소집하고 주변국과의 연쇄접촉하며 본격적인 대응에 나섰습니다.

박예원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외교통상부는 대북 제재 방안 마련을 위한 관련국과의 공조에 주력하고 있습니다.

성김 주한미국대사는 오늘 오후 외교통상부를 방문해 안호영 제1차관과 대북 제재 공조 방안을 논의했습니다.

외교부는 또 러시아와 일본 등 다른 주요국 대사들을 외교부로 부르는 계획도 검토하고 있습니다.

외교부는 앞서 오후 1시 15분부터 김성한 2차관이 주재하는 긴급대책회의를 열고 자세한 핵실험 관련 내용과 추가 제재 방안 등 대책을 논의했습니다.

미국을 방문 중인 김성한 외교통상부 장관은 존 케리 미국 국무장관과 전화통화를 하고 관련대책을 논의했습니다.

양국 장관은 앞으로 서로 긴밀히 협의하고 특히 안보리에서 신속하고 단합된 내용의 대응이 필요하다는데 의견을 일치했다고 외교부 대변인은 밝혔습니다.

김 장관은 또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과 전화로 대응 방안을 협의한 데 이어 내일은 면담을 할 예정입니다.

아울러 미국과 러시아 유엔대사를 만나 북한의 핵실험에 따른 구체적인 제재 공조 방안을 긴밀하게 논의하기로 했습니다.

우리측 6자회담 수석대표인 임성남 한반도 평화교섭본부장도 미국과 일본 6자 회담 수석대표와 잇따라 통화한 데 이어 중국, 러시아 등과도 협의할 예정입니다.

조태영 외교부 대변인은 지난달 채택된 유엔 안보리 결의 2087에서 북한이 추가 도발할 경우 중대한 조치를 취하도록 돼 있다며 추가 제재 결의안 채택 등을 포함한 엄중한 조치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외교부는 해외 공관의 근무 태세도 강화하고 재외국민 보호에 만전을 기하라고 지시했습니다.

KBS 뉴스 박예원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