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접대 의혹’ 김학의 법무부 차관 사의 표명
입력 2013.03.22 (13:46) 수정 2013.03.22 (14:50) 사회
최근 건설업자의 접대 의혹 사건에 연루됐다는 의혹이 제기된 김학의 법무부 차관이 사의를 표명했습니다.

김 차관은 사의를 표하면서 "최근 제기된 의혹은 모든 것이 사실이 아니지만, 저의 이름과 관직이 불미스럽게 거론된다는 사실 자체만으로도 저에게 부과된 막중한 소임을 수행할 수 없음응 통감하고, 더 이상 새 정부에 누가 되지 않았으면 하는 마음에 차관직을 사임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제 자연인으로 돌아가 반드시 진실을 밝혀 엄중하게 책임을 묻고 명예를 회복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김 차관의 전격적인 사퇴는 건설업자 접대 의혹 파문이 커지는데다 경찰 수사가 임박하는데 대한 부담 때문인 것으로 풀이됩니다.
  • ‘접대 의혹’ 김학의 법무부 차관 사의 표명
    • 입력 2013-03-22 13:46:39
    • 수정2013-03-22 14:50:12
    사회
최근 건설업자의 접대 의혹 사건에 연루됐다는 의혹이 제기된 김학의 법무부 차관이 사의를 표명했습니다.

김 차관은 사의를 표하면서 "최근 제기된 의혹은 모든 것이 사실이 아니지만, 저의 이름과 관직이 불미스럽게 거론된다는 사실 자체만으로도 저에게 부과된 막중한 소임을 수행할 수 없음응 통감하고, 더 이상 새 정부에 누가 되지 않았으면 하는 마음에 차관직을 사임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제 자연인으로 돌아가 반드시 진실을 밝혀 엄중하게 책임을 묻고 명예를 회복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김 차관의 전격적인 사퇴는 건설업자 접대 의혹 파문이 커지는데다 경찰 수사가 임박하는데 대한 부담 때문인 것으로 풀이됩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