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소금 과다 섭취로 전세계서 한해 230만 명 사망
입력 2013.03.22 (14:02) 생활·건강
소금 과다 섭취로 숨진 사람이 지난 2010년 전 세계에서 230만 명에 달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현지시간 21일 미국 뉴올리언스에서 열린 미국심장협회 회의에 제출된 보고에 따르면 심근 경색과 뇌졸중, 기타 심혈관 질환으로 인한 사망의 15%가 과도한 소금 섭취에 따른 것입니다.

보고서는 지난 2010년 나트륨 과다 섭취로 숨진 사람의 40%인 백만여 명이 69살 이하로 조기 사망에 해당됐고 성별로는 남성 60%, 여성 40%였다고 밝혔습니다.

보고서는 또 세계보건기구가 권고하는 하루 나트륨 섭취량은 2천mg 이하지만 세계 인구의 99%는 이보다 많이 나트륨을 섭취한다고 지적했습니다.

보고서 작성에 참여한 미 브리검여성병원 다리우시 모자파리안 박사는 나트륨 과다 섭취가 설탕이 든 음료수보다 훨씬 위험하다며 나트륨은 모든 식품에 함유돼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 소금 과다 섭취로 전세계서 한해 230만 명 사망
    • 입력 2013-03-22 14:02:35
    생활·건강
소금 과다 섭취로 숨진 사람이 지난 2010년 전 세계에서 230만 명에 달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현지시간 21일 미국 뉴올리언스에서 열린 미국심장협회 회의에 제출된 보고에 따르면 심근 경색과 뇌졸중, 기타 심혈관 질환으로 인한 사망의 15%가 과도한 소금 섭취에 따른 것입니다.

보고서는 지난 2010년 나트륨 과다 섭취로 숨진 사람의 40%인 백만여 명이 69살 이하로 조기 사망에 해당됐고 성별로는 남성 60%, 여성 40%였다고 밝혔습니다.

보고서는 또 세계보건기구가 권고하는 하루 나트륨 섭취량은 2천mg 이하지만 세계 인구의 99%는 이보다 많이 나트륨을 섭취한다고 지적했습니다.

보고서 작성에 참여한 미 브리검여성병원 다리우시 모자파리안 박사는 나트륨 과다 섭취가 설탕이 든 음료수보다 훨씬 위험하다며 나트륨은 모든 식품에 함유돼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