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청와대 “성접대 동영상 감정 결과 확인”
입력 2013.03.26 (06:03) 수정 2013.03.26 (11:27) 정치
청와대는 공직자 성접대 의혹 사건과 관련해 민정비서관실 소속 특별감찰반 직원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서 성접대 동영상 감정 결과를 확인한 바 있다고 밝혔습니다.

청와대 김행 대변인은 서면 브리핑을 통해 민정비서관실은 고위 공직자의 재직중 비위사실 여부에 대해 확인할 권한이 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김 대변인은 최근 사퇴한 김학의 전 차관의 관련 여부를 확인할 필요가 있다며, 법률과 절차에 위배된 것이 아닌 적법한 활동이라고 말했습니다.

김 대변인은 특히 민정비서관실 직원이 감정결과 통보서를 컴퓨터 화면 상으로만 확인했고, 감정 의뢰물인 성접대 동영상을 직접 본 사실은 전혀 없다고 밝혔습니다.

김 대변인은 또 공식적으로 민정비서관실에서 경찰에 감정결과를 직접 요구할 경우 외압 행사라는 의혹이 제기될 우려가 있어 직접 국과수를 상대로 확인하게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 청와대 “성접대 동영상 감정 결과 확인”
    • 입력 2013-03-26 06:03:17
    • 수정2013-03-26 11:27:22
    정치
청와대는 공직자 성접대 의혹 사건과 관련해 민정비서관실 소속 특별감찰반 직원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서 성접대 동영상 감정 결과를 확인한 바 있다고 밝혔습니다.

청와대 김행 대변인은 서면 브리핑을 통해 민정비서관실은 고위 공직자의 재직중 비위사실 여부에 대해 확인할 권한이 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김 대변인은 최근 사퇴한 김학의 전 차관의 관련 여부를 확인할 필요가 있다며, 법률과 절차에 위배된 것이 아닌 적법한 활동이라고 말했습니다.

김 대변인은 특히 민정비서관실 직원이 감정결과 통보서를 컴퓨터 화면 상으로만 확인했고, 감정 의뢰물인 성접대 동영상을 직접 본 사실은 전혀 없다고 밝혔습니다.

김 대변인은 또 공식적으로 민정비서관실에서 경찰에 감정결과를 직접 요구할 경우 외압 행사라는 의혹이 제기될 우려가 있어 직접 국과수를 상대로 확인하게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